부산 청사포 카페 루프탑, 멋진 바다 조망과 함께 커피 한 잔부산 청사포 카페 루프탑, 멋진 바다 조망과 함께 커피 한 잔

Posted at 2017.03.08 11:39 | Posted in 『TastY』


방쌤의 여행이야기


부산 카페 루프탑 / 청사포 카페

청사포 / 청사포 루프탑카페 / 루프탑

부산 청사포 루프탑



부산의 핫 플레이스 중 하나인 청사포

그렇게 넓은 범위는 아니지만 최근 맛집이나 예쁜 카페들이 꽤 많이 눈에 띄는 곳이다. 그러던 중 레이더에 포착된 카페 하나, 바로 청사포 루프탑 카페이다. 카페의 이름만 봐도 알 수 있듯, 분명 옥상이 있는 곳일테고, 또 멋진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 위치에 자리하고 있을 것이라는 예상을 충분히 해볼 수 있다. 사진으로만 보던 청사포의 루프탑 카페를 직접 한 번 가보았다.





부산 청사포 루프탑 카페 야외 테라스





와우

커피가 꽤,,, 양이 많다. 나 이런거 좋아한다. 맛은 와~ 할 정도는 아니었고 그냥 평범했던 것 같다.





역시나 가장 인기가 있는 곳은 아외 테라스. 하지만 테라스는 조금 좁은 편이라 다른 사람들이 벌써 나가있는 경우에는 그 옆에 함께 있기 조금 불편하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다. 그래서 실내에 자리를 잡고 있다가 야외 테라스가 비어있을 때 잠시 나가서 사진을 찍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또 계속 밖에만 있기에는 아직 조금 추운 날씨, 그래서 대부분의 시간은 실내에서 보냈다.


실내도 그렇게 넓은 편은 아니다.





역시나 가장 큰 매력은 테라스에서 바라보는 시원한 바다의 뷰





바로 옆에도 카페가 하나 있던데,,, 날씨가 조금 풀리면 저기 옥상에서 마시는 커피 한 잔도 꽤나 매력이 있을 것 같다.








카페 내부에 빈 자리가 하나도 없기는 했지만 그렇게 사람이 많은 편은 아니라서 중간중간 야외 테라스 자리를 독차지하는 기회를 꽤 여러번 가질 수 있었다. 전체적인 넓이는 지금 사진에 보이는 이 모습 딱 그대로이다.





카페 실내에 있는 창도 큰 편. 그래서 그런지 갑갑하다는 생각이 들지는 않았다.





카페 내부의 모습


어느 방향으로 봐도 사람들이 앵글에 들어와 거의 사진을 담지는 않았다.





조금은 마음이 풀어지는 듯한, 그런 편안한 분위기의 카페였다.








카페 루프탑





그래도 루프탑에 왔는데~

루프탑에는 한 번 올라가봐야겠지?


^^;;





오호~ 옥상에는 또 이런 공간이!


사실 2층 테라스보다 사실 난 이 곳이 더 매력적으로 느껴졌다. 지금은 날씨가 쌀쌀해서 밖에서 시간을 오래 보내는 것이 조금 힘들기는 하지만 봄이 되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옥상의 자리를 더 탐내지 않을까? 적어도 나는 그럴 것 같다.








물론,,, 봄이 오기 전에 세탁은 한 번 해야하겠지?^^;;


사진으로 보던 카페와는 조금 다른 느낌이었다. 다들 테라스의 멋진 사진들만 올려놓은 경우가 대부분이라 다른 부분은 어떤지 많이 궁금했는데 사실 테라스를 제외하고는 특색이 그렇게 강하다고 느껴지는 곳은 아니었다. 약간은 속은 듯한 기분도 드는??^^;;


그래도 옥상은 분명 매력적인 공간이었다. 날씨 따뜻한 봄이 되면 사진 찍으면서 놀기에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청사포의 아름다운 일몰을 커피 한 잔과 함께 만나볼 수 있다는 것도 또 다른 매력 포인트가 되어줄 것 같다. 물론 예쁜 카페들은 너무 많지만~^^ㅎ




즐겁게 보셨다면 공감도 꾸~욱

          

인스타, 스토리, 페북에서도 만나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