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산복도로 카페 디오, 일몰을 만나기 전 잠시의 휴식부산 산복도로 카페 디오, 일몰을 만나기 전 잠시의 휴식

Posted at 2017.05.06 10:00 | Posted in 『TastY』


방쌤의 여행이야기


부산 산복도로 / 부산 역사의디오라마

카페 디오 / 부산 산복도로 카페 / 부산 카페

부산 산복도로 카페 디오



부산 산복도로로 일몰을 만나러 나갔던 날 해가 지기 전까지 시간이 조금 남아 근처에 있는 카페에 잠시 들렀다. 뭔가 특별한 것이 있는 카페는 아니었지만 역사의디오라마 전망대 바로 옆에 위치한 곳이라 일몰 전까지 잠시 쉬면서 시간을 보내기에는 안성마춤인 곳으로 보인다. 


카페 이름은 디오. 아마도 디오라마에서 따온 이름이 아닐까 생각된다.





전체적으로 카페 내부는 하얀색 톤. 깔끔한 느낌이 든다. 게다가 햇살도 괜찮은 날이어서 느낌이 더 산뜻했던 것 같기도 하다.





벽에 걸려있던 후디라이언. 후라이.


요즘 내가 푹 빠져있는 녀석이다.





다른 친구들도 찬조출연





무슨 생각에 빠져있는거니?


경치 감상 중인 후라이.





시원하게 한 잔!





넓은 창으로 들어오는 햇살이 참 좋았던 날. 





가게 내부에는 아기자기한 피규어들이 곳곳에 자리를 잡고있다.





쿠폰


자주 찾아가는 카페의 경우 반드시 챙겨야 하는 쿠폰! 여기서도 사용이 가능한 모양이다. 





곰둥이가 빌려주는 따뜻한 담요^^


그냥 널 빌려가면 안되겠니?





신발 속 야옹이 한 마리





여긴 딱 내 사이즈야~


핑크 곰돌이





뭐가 제일 먼저 보이는지?


나는 오줌 싸고 혼나고 있는 꼬마 아이의 모습이,,,





낚시 중인 냥이들


표정에서 행복함이 가득 느껴진다.








비록 조화지만,,








행복하게 보이는 토끼??? 가족





카메라에도 당연 시선이 머물고





창을로 들어오는 따뜻한 햇살을 가득 즐겨본다. 사실 조금 더워서 안쪽으로 자리를 옮기기는 했지만,,,





카페에서 나오면 바로 역사의디오라마 전망대로 연결되는 길을 만날 수 있다. 저기 앞에 보이는 2층 건물이 역사의디오라마 전망대이다.





거리는 50m


사실 커피 맛은 soso,,

부산 산복도로로 야경을 만나러 떠날 계획을 한다면 잠시 머물러 쉬어가기에 적당한 곳이다. 카페 자체가 유명하다기 보다는 바로 옆에 자리하고 있는 전망대로 인해 찾는 사람들이 더 많은 곳이 아닐까 생각된다. 


지극히 주관적인

그냥 내 생각이다.



즐겁게 보셨다면 공감도 꾸~욱

          

인스타, 스토리, 페북에서도 만나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