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사라실마을 라벤더, 보라빛 가득한 라벤더 마을광양 사라실마을 라벤더, 보라빛 가득한 라벤더 마을

Posted at 2018.06.27 13:03 | Posted in 『HerE & TherE』


방쌤의 여행이야기


전남 광양 라벤더 / 광양 라벤더마을

광양 라벤더 / 라벤더축제 / 사라실

광양 사라실 라벤더





예전에는 사실 생각도 해본 적이 없었다. 라벤더? 우리나라에도 라벤더가 군락으로 피는 곳이 있어? 그리 오래 되지는 않았지만 이제는 우리나라에서도 라벤더가 군락으로 피어있는 곳들을 만날 수 있게 되었다. 일단 제일 유명한 곳은 강원도, 그리고 제주 정도가 될 것 같다. 물론 두 곳 모두 멋진 장소들이지만 항상 문제가 되는 것은 거리! 내가 살고있는 경남 창원에서는 찾아가는 길이 너무도 힘들다는 것이다. 


그런데! 비교적 가까운 거리인 전남 광양에도 라벤더 농장이 있다는 반가운 사실! 작년에 처음 알게되었고 올해는 2번째 방문이다. 작년과는 또 어떻게 다를까? 즐거운 마음으로 전남 광양 사곡리 본정마을을 찾았다.


  다녀온 날 : 2018년 6월 6일




  광양 사라실마을 라벤더





사라실 라벤더 치유 정원


어떻게 해서 사라실이라는 이름을 가지게 되었는지 궁금한 마음에 여기저기 검색을 해보았지만 정확한 정보를 얻을 수가 없었다. 그냥 이전부터 마을 이름으로 불렸던 것 같기도 하고,,,





이제 슬슬~

라벤더들을 만나러 가볼까?^^





상처주기 않기

뽑지 않기

눈으로만 즐기기!





우와~

드디어 마주한 보라색 라벤더의 물결








음,, 

그런데,,


여기는 출입금지!


작년에는 들어가서 사진도 찍고 했었는데 올해는 출입이 통제되고 있었다. 사유지라 방문객들의 출입은 불가한 곳! 그래서 이렇게 멀리서 바라볼 수 밖에 없었다. 그래도 좋은걸 뭐~^^





바람에 살랑살랑








열일하고 있는 벌들

벌들이 굉장히 많지만 위협을 가하지 않으면 절대 먼저 공격하지 않는다. 걱정 안하셔도 된다.^^

















실제로는,,, 이런 모습?^^;;

중간중간 걸어다닐 수 있는 통로가 있다.








벌들만 많은게 아니야~

우리도 있다구~^^





인생 인증샷도 남길 수 있는 곳^^







  광양 사라실마을 라벤더



시골의 작은 마을이라 주차공간이 그렇게 많은 곳은 아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갓길에 주차를 하는데 들어가는 차와 나오는 차가 마주치면 조금 곤란한 상황이 펼쳐지기도 한다. 하지만 그렇게 극심한 정체가 이루어지는 곳은 아니라 늘 가벼운?? 마음으로 찾아가는 곳이다. 


길 조금 막히면 어때? 이런 멋진 모습을 만날 수 있는데~^^


아! 그리고 라벤더는 그렇게 비싸지 않은 가격(1묶음 15.000원)에 현장에서 판매를 하고 있다. 제발 좀 뽑지 말자!



즐겁게 보셨다면 공감도 꾸~욱 

          

인스타, 스토리, 페북에서도 만나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