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astY』

진해 원해루, 옛 추억 샘솟는 60년이 넘는 전통의 간짜장 맛집

반응형


방쌤의 여행이야기


진해 간짜장 / 진해 짜장면 / 진해 맛집

진해 원해루 / 원해루 / 원해루 군만두

진해 원해루 간짜장



진해에서 간짜장이 맛있는 집으로 나름 이름이 알려져있는 원해루, 근대문화시설로 지정이 되어있는 곳으로 원래 처음의 이름은 지금과는 다른 '영해루'였다. 6.25전쟁 당시 중공포로였던 장현철씨가 개업한 중국집으로 60여년이 지난 지금도 여전히 그 자리에서 영업을 하고있다. 딱히 좋아하는 인물은 아니지만 이승만 전 대통령이 방문하기도 했었고, 영화 장군의 아들 촬영지로 사람들에게 더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진해 원해루 간짜장


집에서 가까운 거리에 있는 곳이라 자주 들른 편인데 다양한 음식들을 먹어봤지만 내가 평소 좋아하는 고추짬뽕이나 다른 음식들은 그다지 내 입맛에는 잘 맞지 않았고, 간짜장과 군만두는 엄지척! 할 만큼 맛이 좋은 곳이다. 그래서 간짜장과 군만두가 먹고 싶은 날 더 많이 생각나는 곳이다.





가까운 거리에 진해 우체국이나 예전의 건물들이 지금도 그 모습 그대로 남아있는 곳들이 꽤 많이 있어 근처를 둘러보기에도 좋은 곳이다. 근대문화거리라는 이름으로도 불리는 곳인데 시간적인 여유를 가지고 천천히 둘러보면 볼거리들이 꽤 많이 숨어있다.


옛스러움이 가득 느껴지는 분위기?


그런 느낌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여행코스를 간단하게 짜서 찾는 것도 좋을 것이다.











진해 원해루


세월의 흔적이 고스란히 느껴지는 건물 외부








간짜장 6.000원


당연히 오늘의 메뉴도 간짜장이다.


벌써 침이 꼴깍꼴깍~





가게 입구에 있는 원해루에 대한 간단한 소개





가게 내부는 대충 요런 분위기


다른 손님들도 식사를 하고있는 중이라 즐거운 식사 시간에 방해가 되고 싶지는 않았다.





기본찬은 단무지, 양파 그리고 김치





드디어 등장한 오늘의 주인공 간짜장





소스도 완전 듬뿍!!!




절대 놓쳐서는 안되는 군만두!


이제 곧 진해에서는 벚꽃축제가 시작될 것이다. 평소에는 조용하기만한 진해이지만 봄만 되면 전국에서 화사하게 핀 벚꽃들을 만나기 위해 수많은 사람들이 몰려들며 평소와는 전혀 다른 모습의 진해를 만나볼 수 있게 된다. 혹시나 중화요리를 좋아한다면 진해로 벚꽃구경을 오셨다가 진해 원해루의 간짜장을 한 번 직접 맛보는 것도 좋을 것이다.


입맛은 지극히 주관적인 것!

나는 간짜장과 군만두가 제일 좋았다.^^



즐겁게 보셨다면 공감도 꾸~욱

          

인스타, 스토리, 페북에서도 만나요^^

반응형
  • 이전 댓글 더보기
  • 우와. 세월의 맛이 느껴질 것 같은 집입니다.
    짜장면 먹고 싶네요. 진해에 벚꽃놀이 가서 먹으면 딱 좋겠네요 ^^

  • 간짜장 예전에는 참 즐겨 먹었는데 요즘은 소화력이 떨어져서인지 중국음식을 좀 피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오랜만에 보니 더 맛있어 보이는 군요. 어쩐지 아련한 추억... 이런 느낌이 나는 원해루군요.

  • 기회될 때 동네 근처에서 손짜장 집에서 간짜장을 먹어야겠네요~^^
    아주 군침이 돕니다~

    짜장 양념에 발라먹는 군만두를 빼면 정말 섭하죠~^^
    일명 코스 요리 아닙니까~^^

  • 동네 여행하는 것 같은 기분이 드네요~
    군만두에 간짜장 먹고 싶습니다... 군만두가 엄청 맛있어보여요ㅠㅠ

  • 전통있는 맛이네요.^^

  • 간짜장 먹어 본지 오래되어
    포스팅을 보니 먹고 싶습니다.

    날이 많이 풀렸습니다.
    월요일을 상큼하게 시작하세요.

  • 이따금 저렇듯 오랜 세월의 흔적을 간직한
    중국집에 가게 되면
    정말 맛있는 중국요리를 먹게 되곤 하더라구요.
    외관은 허름해도 맛으로 충분히
    승부할 수 있을 만큼요.
    간짜장, 삼선간짜장, 가끔 어서 빨리
    먹고 싶은 마음이 들 때가 있습니다.
    말이 나온 김에 오늘 점심은 중국집으로 가서
    해결해야 할까 봅니다..ㅎㅎ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한 주 활기차게 시작하세요^^

  • 간짜장은 무척 좋아하는데 정말 먹음직스럽네요 나중에 기회가되면 한 번 먹어 보고 싶네요

  • 오~ 빛깔이 영롱한게... 한그릇 뚝딱하고 싶어지는군요~

  • 20년 전 일이라 기억이 어렴풋 하긴 한데....
    군 시절 벤차 교육생으로 운좋게 정말 운좋게 뽑혀서
    진해로 2개월 교육을 받으러 간적이 있었는데...
    외출 외박 나와서 먹었던 기억이 나네요. ^^
    사진처럼 선명하게 남아 있진 않지만
    아직도 있다는 게 신기합니다. ^^
    행복한 월요일 시작하시길 바래요. 방쌤님!~ ^^

  • '인천자전거'라는 점포간판을 보고는 다시 스크롤하여 장소를 재확인했답니다.
    진해의 역사와 함께 짜장면의 맛도 깊고 은근할 것만 같습니다.

  • 와 정말 여기는...ㅎ 완전 옛날 맛집이네요~
    간짜장이랑 군만두 비주얼 완전 느낌있습니다~
    이런 집이 정말 맛집이죠..ㅠ
    궁금해요...ㅠㅎㅎㅎㅎ
    좋은 포스팅 잘 봤습니다!

  • 오늘 점심은 중국 요리로 ..ㅋ
    옛날 맛이 느껴지는 사진입니다

  • 모야 2017.02.27 22: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통이있다면
    옛날 짜장이나 간짜장엔
    삶은달걀 절반과 오이채썬게 있었음
    그게 없으면 에러임

  • 저도 양파 듬뿍 간짜장 제일 좋아하는데 사진만 봐도 이건 분명 맛있음이라고 써있는 느낌입니다. 사진 구도며 색감 정말 맘에 드네요. 색감은 흉내 못 내도 가끔 구도라도 좋게 잡아보고 싶은데 막 찍는 폰카라 그런지 전 맘에 드는 사진 찍기가 쉽지 않습니다ㅠㅠ

  • 우와 ㅠㅠ 사진 너무 잘 찍으시네요. 저 짜장중에서 무조건 간짜장밖에 안먹는게 너무 맛있어보입니다! 게다가 군만두도...

  • 율리아 2017.03.31 13: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부모님 모시고 다녀왔는데, 먹다가 얹히는줄 알았어요. 카운터 보시는 여자분과 자리안내하는 남자분(주인?)이 어찌나 큰소리내며 짜증섞인 목소리를 내던지...
    음식은 빨리 안나오고, 기다리다 화나서 가시는분도 봤고, 저흰 삼선간짜장으로 통일해서 시켰는데 달걃이랑 오이채는 물론 없었고 삼선간짜장이라고 2000원 더비싸지만 작은 새우 몇마리 추가되어있는게 다였어요. 음식맛은 객관적으로 괜찮인았던것 같지만 최악의 써비스를 생각하면 두번다시 가고싶지 않은 곳입니다~

    • 아,,, 어쩔ㅜㅠ
      저는 주로 평일 낮에 가서 괜찮았거든요.
      주인분 좀 무뚝뚝한건 저도 공감합니다^^;

      즐거운 식사자리가 못되어서 너무 아쉽네요,,,

  • 강호 2017.04.04 16: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어제 벗꽃보러 갔다가 탕수육 과 자장면 시켰는데 위에분처럼 카운터에서 공포분위기 조성하는 직원들 때문에 불쾌했고 시킨지 1분뿐이 안됐는데 다식은 탕수육이 나와서 놀랬고 자장면이 그렇게 맛이 없을수도 있구나 해서 실망하고 왔습니다 이런데는 정말이지 가면 안돼요 ㅠㅠ

  • 세희 2017.08.04 2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요미식회 맛집이라고 해서 갔다가
    저기 사진처럼 깨끗하지 않고 지저분하고 불친절의 끝판왕이고 맛은 진짜 최악이였어요ㅠㅠ
    남편에게 가자고 졸라서 일부러 진해로 간건데 ㅠㅠ
    너무 미안해 죽는줄 알았어요.

  • kisso0802 2018.04.19 13: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는 가고 싶지 않으 곳이다
    소문난 집에 먹을 것 없다고 주인장은 소리지르고 종업원에게 물건 던지고 인상은 엄청 쓰고 카운터 앉은 여자도 등치는 산만하고 고래고래 소리지르기가 주특기다
    줄서있는데 다녀가는 사람마다 말리고 싶다도 하는데도 불구하고 들어갔는데
    십분 앉아있으니 이유를 알겠다
    내가 갔을때는너무 소리를 지르니 손님중에 누가 신고해서 경찰이 다녀갔다
    누가 싸운다고 신고했나보다
    이런집을 진해 맛집으로 소개하다니.....
    소비자를 우롱하는 처사다

    • 예전에는 괜찮았는데,,
      요즘엔 악평 일색이네요ㅜㅠ
      저도 다녀온지 꽤 됐는데,, 참 아쉽습니다.
      조금만 더 잘 하시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