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서출지, 연꽃과 배롱나무꽃 어우러진 여름 풍경경주 서출지, 연꽃과 배롱나무꽃 어우러진 여름 풍경

Posted at 2017. 7. 27. 10:46 | Posted in 『HerE & TherE』
반응형


방쌤의 여행이야기


경주 연꽃 / 경주 서출지 / 여름 경주

서출지 / 서출지 연꽃 / 경주서출지

경주 서출지 연꽃



여름에 떠나는 경주 여행. 여름 경주에서 절대 놓쳐서는 안되는 것이 하나 있는데 그것은 바로 연꽃이다. 게다가 연꽃들과 더불어 진분홍색의 배롱나무꽃까지 함께 만나볼 수 있다면 금상첨화! 바로 서출지가 그런 곳이다. 계절을 가리지 않고 꾸준히 많은 사람들의 발걸음이 와닿는 서출지이지만 여름이 되면 한층 더 화사한 모습을 뽐내는 서출지를 만나볼 수 있다.





경주 서출지 연꽃과 배롱나무꽃





담장을 따라 서출지 주위를 한 바퀴 걷다 만난 접시꽃





오랜만에 만난 경주의 푸른 하늘


경주 서출지


사적 제138호. 면적 7,000㎡, 못둘레 약 200m. 신라 때부터 내려오는 저수지로서 제21대 소지왕()의 전설과 관계 있다.

신라 소지왕이 488년 남산 기슭에 있었던 천천정에 거동하였을 때, 까마귀와 쥐가 와서 울더니 그 중 쥐가 사람의 말로써 '이 까마귀가 가는 곳을 쫓아 가보라'라고 하므로 괴이하게 여겨 신하를 시켜 따라가 보게 하였다.

그러나 신하는 이 못가에 와서 두 마리의 돼지가 싸우고 있는 것에 정신이 팔려 까마귀가 간 곳을 잃어버리고 헤매고 있던 중 못 가운데서 한 노인이 나타나 봉투를 건네 주므로 왕에게 그 봉투를 올렸다.

왕은 봉투 속에 있는 내용에 따라 궁에 돌아와 거문고갑을 쏘게 하니, 왕실에서 분향하는 중이 궁주와 서로 흉계를 꾸미고 있다가 죽음을 당했다는 것이다. 이 못에서 글이 나와 궁중의 간계를 막았다는 뜻에서 못 이름을 서출지라 하게 되었고 이로부터 음력 1월 15일에 까마귀에 제사밥을 주는 오기일의 풍속이 생겼다고 한다.

출처 : 두산백과





봉우리를 활짝 펴고 있었다면 더 좋았겠지만 지금의 이 모습만으로도 충분하다는 생각이 든다. 





서출지 한 구석 물가에 자리한 이요당





몇 해 전에 비해 주변 경관이 많이 달라졌다는 느낌이 든다. 











서출지를 한 바퀴 돌면서 이요당과 배롱나무꽃을 중심으로 사진을 담아본다.

















연못 가득 피어있는 연꽃 그리고 배롱나무꽃





이전에는 보지 못했던 새로운 포토 존


내 인생의 봄날은 지금이다.





경주 서출지 여름 풍경


이번 주말에는 날씨가 좋을까? 볕이 아무리 뜨겁고 날씨가 무더워도 푸른 하늘이 올려다 보이는 날에는 이상하게도 그냥 집에만 있을 수가 없다. 편안한 소파와 에어컨도 뿌리치고 결국에는 카메라 하나 손에 들고 밖으로 나가게 된다. 땀 범벅이 되어도 좋으니까,,, 이번 주말에도 날씨가 좋았으면 좋겠다.



즐겁게 보셨다면 공감도 꾸~욱

          

인스타, 스토리, 페북에서도 만나요^^


반응형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날이 더운데 사진 촬영하시느라 정말 고생이 많으셨습니다. 예전에 무더운 날씨에 경주 출사를 갔던 때가 생각납니다. 사람이 많아 사진찍기가 정말 어려웠었는데요, 오늘도 '연꽃 과 배롱나무꽃' 예쁜 사진들 감사히 보고 갑니다.
  3. 연꽃과 배롱나무꽃은 한여름을
    가장 아름답게 수놓는 꽃인데
    이 두 꽃을 동시에 볼 수 있는
    경주 서출지로 당장 달려가보고 싶습니다.

    7월의 마지막 주말입니다.
    금요일을 잘 보내세요.
  4. 오래된 친구들과 함께 찾고 싶어지는군요
  5. 아름다운 풍광을 늘 이렇게
    직접 마음에 담으시니
    방쌤님 마음은 얼마나 풍요로울까 싶네요.
    이렇게 포스팅해 놓으신 사진만 봐도
    풍성해지는 느낌이니 말입니다.

    덕분에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시원하고 여유로운 금요일 보내세요^^
  6. 여긴 안 가 본곳인데 나중에 한번 다녀 와야겠네요^^

    연꽃이 있는곳은 흐린날이 아주 제격입니다 ㅎ
  7. 경주의 서출지에도 여름이 무러익어가는
    아름다운 여름 풍경들이군요,,
    서출지의 연꽃들과 배롱나무꽃이 환상적
    으로 어우러져 멋진 풍광을 만들어 내기도 하구요..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이 되시기 바랍니다..
  8. 정말 너무 푸릅니다^^
    연꽃들도 너무 예쁘구요~
    경주도 정말 아름다운 곳이네요~
    요즘 알쓸신잡 인가요? ㅎㅎ
    방송 보면서도 다시 한번 깨닫게 되더라구요 ㅎㅎ

    좋은 포스팅 잘봤습니다!@!@!@!
  9. 경주의 풍경이 정말 아름답습니다~~ㅋㅋ
    요즘 날씨가 정말 무덥네요..ㅠ
  10. 비밀댓글입니다
  11. 한줄기 비가 그리운 요즘입니다.
    폭염속 건강 잘 챙기시길 바라며
    멋진여행되세요~
  12. 배롱나무가 있어 더욱 멋지네요
    보람된 한주 되세요 ^^
  13. 요즘 경주에 다들 놀러 가시는거같네요 ㅋ 제주위에도 경주를 많이 가더라고요 ㅋ 더워서 조금 그렇긴하지만요 ㅋ
  14. 지금계절이 정말 연꽃과 배롱나무가 만개를 시작하는 시기이지요...
    경주의 서출지.... 처음 들어본 곳이지만 아름다운 곳이네요...
  15. 곧 휴가가 다가오는데 어디를 갈지 고민하고 있습니다~^^
    꽃은 언제나 기분을 좋게 하네요~

    방쌤님, 휴가중이신가요?^^
  16. 앗! 경주 소식을 방쌤님 사진으로 보게 되네요.
    경주 지키미로써 엄청 부끄럽습니다 ㅠㅠ
  17. 여기 풍경 끝내주네요.
    한옥과 산등성이가 멋스러워요.
    경주에 이런 멋진 곳이 있는 줄 미처 몰랐네요.
  18. 좋아요~~~ 좋은 사진.. 잘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19. 비밀댓글입니다
  20. 우와~ 연꽃 봉우리가 엄청 나네여.. ^^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