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코 프라하 카렐교 일몰, 프라하의 낭만을 만나다.체코 프라하 카렐교 일몰, 프라하의 낭만을 만나다.

Posted at 2018. 5. 30. 12:52 | Posted in 『HerE & TherE』/『Czech』


방쌤의 여행이야기


프라하 카렐교 / 체코여행 / 프라하 여행

체코 프라하 / 체코 프라하 여행

체코 프라하 카렐교 일몰





체코 프라하를 여행하는 동안 가장 걷고 싶었던 길, 또 머리 속에 가장 자주 떠올랐던 길이 바로 카렐교이다. 이른 아침 해가 뜨기 전 여명이 밝아오는 모습도 너무 아름답고, 늦은 밤 해가 완전히 지고 난 후 다리 위 조명들이 불을 하나 둘 밝히기 시작하는 그 모습 또한 너무 아름다운 곳. 일정이 맞지 않고, 날씨도 맞지 않아 그 아름다운 모습을 모두 담아올 수는 없었지만 카렐교가 가진 그 매력을 느끼기에는 해 질 녘 잠시의 산책만으로도 충분했다.





  체코 프라하 카렐교 일몰





하늘에 구멍이 뚫린듯 쏟아지는 비가 거짓말처럼 멈추고 어느새 맑게 개인 하늘





  Old Town Bridge Tower


구시가지에서 카렐교로 들어가는 입구에서 만나게 되는 타워. 저 위에 올라가면 저 멀리 프라하성과 카렐교를 한 눈에 담아볼 수 있다. 생각보다 올라가는 길이 길거나 힘들지 않으니 카렐교를 방문하게 된다면 카렐교 양 끝에 있는 두개의 타워는 꼭 올라보길 추천하고 싶다.





행복한 가족여행


엄마와 아들로 보였는데 엄마는 타워 위에서 열심히 포즈를 취하고 있고, 아들은 아래에서 그 엄마의 모습을 열심히 담아주고 있었다. 목소리가 잘 들리지 않아 서로 손짓, 발짓을 더해가며 사진을 담는 그 모습이 참 재밌게 보였다.








늦은 오후의 평화로운 풍경





카렐교 위에는 다리 양 옆으로 30여개의 성상들이 만들어져 있다. 하나하나 모두 그 의미를 알면 더 좋았겠지만 유명한 몇개를 제외하곤 전혀 모르는 작품들이었다. 한국으로 돌아오고 난 후 조금 알아보니 성상들마다 저마다의 사연들을 품고있었는데 미리 알고 만났더라면 느낌이 많이 달랐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다음에 시간이 된다면 성상들마다 이름과 사연들을 정리해서 글을 수정하는 시간을 가져야 할 것 같다.

















저 멀리 보이는 프라하성








그림을 그리거나, 악세서리를 파는 사람들, 또 이렇게 거리에서 자신들의 음반을 홍보하며 거리 공연을 하는 사람들로 항상 붐비는 카렐교이다.











구석구석 다 걸어보고 싶은데,,,

얼마 남지 않은 프라하에서의 시간이 더 아쉽게만 느껴진다.





  성 요한 네포무크


1683년 가장 먼저 세워진 이 청동상은 왼손에 십자가를 들고 있고, 오른손에는 순교에 의한 승리를 상징하는 야자수를 들고 있다. 그리고 머리 뒤에 보이는 원형에는 5개의 황금 별이 장식되어 있다.





손 조금 위 성벽 위에 거꾸로 매달려있는 작은 사람이 성 요한 메포무크이다.





이 강아지는,,,

뭐지,,,





  Lesser Town Bridge Tower


카렐교를 지나 반대쪽에 도착








뉘엇뉘엇 천천히 해가 지기 시작한다.





  굴뚝빵 아이스크림, 뜨르들로


요거요거 엄청 맛있다! 나는 사실 여행을 다니면서 음식을 함께 즐기는 스타일은 아닌데 이 뜨르들로는 정말 맛있었다. 빵도 맛있고, 아이스크림도 맛있고! 프라하로 여행을 가면 꼭 먹어야 하는 음식이라는 이야기를 들었는데 왜 그런 소문이 났는지 알 것 같다. 가격은 110코루나, 한화로 5300원 정도이다.





기다리는 시간

가게 구경^^








파니니보다,,,

굴뚝빵이 더 비싸다!!!





두둥!

비주얼 또한 상~~당히 훌륭했다.

맛은 뭐,,, 

두 말 하면 잔소리! 밖이 조금 더워서 우린 그냥 가게 안에서 후다닥 먹고 나왔다.




  체코 프라하 카렐교 일몰


드디어 기다리던 시간! 해가 천천히 지기 시작한다. 그럼 어디로 가야할까? 당연히 다리 양 끝에 있는 두 개의 타워들을 올라가야 한다. 과연 그 위에서 바라보는 일몰은 어떤 모습일까? 사진으로는 여러번 봤지만 내 두 눈으로 직접 보는 것은 처음이라 가슴이 떨려온다. 그런데,, 어디부터 올라가지? 


OK! 일단 Lesser town bridge tower 먼저 올라가서 구시가지 쪽 풍경을 구경하고, 나중에 구시가지쪽 타워에 올라 프라하성과 함께 아름다운 일몰을 즐겨보기로 결정! 타워를 향해 출발이다~^^




즐겁게 보셨다면 공감도 꾸~욱 

          

인스타, 스토리, 페북에서도 만나요^^

  1. 모든곳이 신기하고 모든것이 좋아 보입니다.
    공부도 많이 하고 가야겠습니다.
  2. 정말 멋진곳을 잘 보고 갑니다.
    야트막한 산은 있을지몰라도 높은 산이 보이지 않아서인지 거이 지평선으로 시야가 확 트이는듯 합니다.
    건물들도 멋지고... 막 가고 싶긴하지만.....ㅎㅎ
  3. 행복한 여행을 즐기시시는군요
  4. 십년전엔가 다녀왔던 체코 카렐교..
    다시보니 더욱 더 멋지고 아름다운 것 같아요.. ^^
  5. 행복한 여행기네요. 부인과 함께 한 시간들이여서 더 소중한 한장의 사진들로 보여집니다. 물론 멋진 경치도 볼만하네요 조각물들의 섬세한 솜씨가 예술인의 혼이 느껴집니다
  6. 멋지네요 체코 한번 가보고 싶었는데
  7. 신혼여행 사진이 참 달달합니다.
    카렐교라...저도 가보고 싶게 만드는 경치이군요~
    북유럽에서 이젠 동유럽으로 확장되어야만 할까요?^^
  8. 와....정말 멋지군요.
    부럽습니다.ㅎㅎ
  9. 정말 부러운 여행이네요 저도 언젠가는 가보고 싶어요
  10. 체코 프라하의 까를교를 보니
    프라하의 랜드마크가 될 만 하군요.
    참 부럽습니다.

    오늘은 바다의 날입니다.
    5월을 잘 마무리하시고 여름을 맞이하세요.
  11. 보기만해도좋은데요 정말 멋지다란 말로는 부족한것같어요
  12. 역시 체코 여행길에서는 빠질수 없는곳이
    바로 이곳 카렐교 같습니다..
    고풍스런 도심지 풍경들고 어우러진
    카레교에서 보이는 풍경들이 정겨움을
    느끼게 하구요..
    잘보고 갑니다..
  13. 저는 저녁에 이곳을 들러보았는데
    다시 가고픈 곳입니다.
    활기찬 6월 맞이하세요 ^^
  14. 저 멋진 일몰을 직접 보고 사진으로도 담으셨군요.
    너무나 아름다운 허니문입니다.
  15. 프라하 카렐교 풍경이 너무 멋집니다
    올드타운브릿지타워 올라가면 정말 멋지겠네요..
    일몰풍경은 생각보다 덜한것 같네요.
  16. 전 날씨가 내내 안좋아서 아쉽게도 이번엔 노을을 못보고 왔어요. 카렐교 전망대에서 보는 노을이 정말 좋은데^^
  17. 전용국
    혹 2,3일 사이에 프라하가시는 분 없으신가요?
    호텔을 예약하고 비용을 다 지불했는데 사정상 못가게 생겨서요. 반값에 인수하실분 없으실까요? 3일동안 총 30 며만원 지불했어요.
    연락주시면 호텔정보 드릴께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