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 신선대 수국길, 아름다운 여름날의 꽃길거제 신선대 수국길, 아름다운 여름날의 꽃길

Posted at 2019.06.20 14:42 | Posted in 『HerE & TherE』


방쌤의 여행이야기


거제 신선대 수국

거제도 수국 / 신선대 수국 / 거제 수국길

거제 수국 / 거제도 수국축제 / 거제 신선대








제주 휴애리 근처에서만 들려오던 2019년 여름의 수국 소식이 이제는 내륙 가까이의 거제에서도 들려오기 시작한다. 지난 주말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찾아간 경남 거제에서 예상외로 많이 피어있는 수국들을 만날 수 있었다. 지금 거제에서 가장 핫한 수국 명소들은 어딜까? 아마도 인증샷을 남기기 좋은 '파란대문집'과 규모로는 다른 곳들을 압도하는 '저구항' 정도가 아닐까? 하지만 나는 이상하게 아직도 신선대에서 해금강 유람선 선착장으로 이어지는 그 수국길이 제일 좋다. 예전부터 즐겨 찾던 곳이라 그럴까? 신선대 전망대에서 내려다 보는 아름다운 바다 풍경도 함께 만날 수 있는 곳이라 그럴까? 


늘 그렇듯, 이번 거제 수국여행에서도 제일 먼저 찾아간 곳은 다른 곳이 아닌 신선대이다.






  거제 신선대 수국길



다녀온 날 : 2019년 6월 15일





거제 신선대 전망대 앞 수국길


아직은 절반도 채 피지 않은 모습이었다. 그래도 중간중간 풍성하게 만개한 수국들도 있어 인증샷을 남기고 수국들과의 첫 데이트를 즐기는데 부족함은 전혀 없었다.





행복한 올해 첫 거제 수국들과의 만남





옆지기 인증샷^^





길도 물론 예쁘지만 역시 수국은 인물과 함께 담을 때 가장 아름다운 것 같다.








지금은 아마 훨씬 더 많이 피었겠지?





차들이 다니는 도로 바로 옆에 있는 수국길이라 인증샷을 남기더라도 항상 오가는 차들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신선대 전망대에서 내려다 본 거제의 예쁜 바다





바로 아래 내려다 보이는 신선대


정말 신선들이 앉아 노딜다 갈 것만 같은 풍경이다.














신선대를 지나 해금강 유람선 선착장으로 내려가니 길가에 수국들과 가우라가 가득 피어있다.





볕이 잘 들어서 그런가? 여기는 벌써 만개한 모습이다.





갓길이 거의 없는 곳이라 오가는 차들을 더 조심해야 하는 곳이다. 수국들이 피어있는 길가 말고, 그 뒤로도 사람이 지날 수 있는 길이 있다. 그래서 나도 차가 다니는 길 말고, 저기 보이는 저 수국들 뒤에 있는 풀밭을 통해서 여기까지 왔다.





거제에는 이렇게 예쁜 수국길이 정말 많다.





직접 내려서 보는 것도 물론 좋지만 차를 타고 드라이브 삼아 지나가면서 만나는 이 길의 모습도 정말 아름답다.











  거제도 신선대 수국


이번 주말에는 아마 90프로 이상 개화가 진행된 모습의 수국들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 대부분의 장소들에서 축제들도 열리는 주간이라 아마 어마어마한 수의 사람들이 거제를 찾지 않을까? 조금은 한적하게 수국길을 즐기고 싶다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찾는 낮시간보다는 이른 아침 시간을 활용하는 것이 좋을 것이다.


생각보다 만개한 상태가 오래 지속되는 수국이고, 아직 채 피지 않은 곳들도 많이 있기 때문에 사람들이 많이 찿을 이번 주말은 피하고, 그 다음주에 찾아가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재미있게 보셨다면 공감 꾸~욱

          

인스타, 스토리, 페북에서도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