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맛집 상남동] 샤브마름, 매콤한 쪽갈비와 치즈의 환상궁합[창원맛집 상남동] 샤브마름, 매콤한 쪽갈비와 치즈의 환상궁합

Posted at 2014.09.07 23:04 | Posted in 『TastY』

 

 


경남맛집 / 창원맛집 / 상남동맛집 / 치즈등갈비

치즈쪽갈비 / 이마트맥주

샤브마름


'샤브마름'

 

 

 

 

 

상남동에는 간단하게 밥을 먹거나, 차를 마시러 자주 가는 편이다

의외로 맛있는 집들도 많고

이미 어느 정도 맛집으로 소문이 나있는 가게들도 많이 있다

 

또 이번 경우처럼 별 기대 없이 잘 모르는 가게에 들렀다가

은근 득템하는 경우도 더러 있다

 

 

 

 

 

 

 

 

일단 오늘 가보기 전에는 전혀 모르던 가게였다

샤브샤브를 그리 좋아하지는 않았지만, 최근 들어서 급격하게 땡기는 느낌이 있다

 

하지만 오늘의 주목적은 샤브샤브가 아니라  '치즈쪽갈비' 였다

 

 

 

 

 

 

 

 

1인분에 8.000원

기본이 3인분이니

3인분 + 볶음밥 + 음료수(콜라, 사이다, 환타)를 먹는다고 해도

가격은 3만원이 채 안된다

 

저렴하다고 할 수는 없지만, 그래도 부담스러운 가격은 아니라고 생각

 

 

 

 

 

 

 

일단 가격은 다른 가게들과도 거의 비슷한 편

 

'한우 샤브샤브' 도 19.000원 정도이니 '샤브 향' 과도 비슷한 가격

 

일단 분위기와 샐러드바로만 본다면

개인적으로 '샤브 향' 이 우세!

 

 

 

 

 

 

 

 

 

 

 

애피타이저라고 이야기는 하지만

그냥 기본찬들이 세팅

 

종류는 굉장히 간단하고, 소박한???? 편이었다

 

 

 

 

 

 

 

소면과 같이 국수처럼 먹을 수 있는 열무냉국

 

은근히 시원하고, 땡기는 맛~

매콤한 쪽갈비와 같이 먹으니 정말 환상궁합!

 

 

 

 

 

 

 

드디어 나온 오늘의 메인 타켓!

'치즈쪽갈비'

 

쪽갈비는 모두 익혀서 나오지만, 치즈는 조금 더 불에 익히는 것이 맛이 좋다

겉이 노릇노릇하게 익을 때 까지 기다려주는 센스!

 

일단 비주얼은 상당히 먹음직스럽다

 

먼저 치즈만 조금 먹어봤는데, 그 고소함이란~~~케익

 

 

 

 

 

 

 

 

 

쪽갈비의 수는 꽤 많은 편인데

은근히 뼈에 붙어있는 고기의 양이 조금 적은 편이다

 

또 뼈에서 쉽게 떨어지지도 않아서, 뜯어먹는 재미는 있었지만

살만 가위로 발라서 먹는 경우에는 상당히 고난도의 스킬을 요구하는 장르의 갈비!

 

그래도 '육식주의자' 의 체면이 있지,

조금 지나고 나니 쪽갈비해체에는 어느정도 요령이 생겼다

다음에 다시 가면 훨씬 편안하게 식사가 가능할 듯

 

그래도, 살이 부족하다는 것은 여전히 문제점으로 생각한다

 

 

 

 

 

 

 

치즈는 정말 고소하고 만족스러운 편,

 

다 먹고 밥을 볶아 먹었는데, 거기에도 치즈를 듬뿍 넣어주셨다

혹시 더 필요하면 더 주신다고 얘기하라셨는데,

우리는 양이 딱! 적당해서 밥알 한 톨 남기지 않고 맛있게 식사를 마무리~

 

오늘은 요령이 부족해서 조금 힘들게..ㅡㅡㅋ 식사시간을 보냈지만

다음에는 굉장히 편안하고 맛나게 쪽갈비를 뜯을 수 있을 듯~

 

지인추천으로 찾은 곳인데, 평균보다는 높은 점수 줄 수 있는 곳

 

하지만, 뼈에 붙은 고기의 양이 조금 적은 것과,

밑 반찬이 너무 부실하다는 것은 어느 정도의 개선이 필요할 듯 보인다

 

 

 

 

 

 

 

 

 

집에 와서는 역시 씨~~~원한 맥주 한 잔으로 완벽한 마무리!

'가펠퀠시(German)'

 

What a long & happy day!

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상남동 | 샤브마름 상남점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