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맛집] 짜장면도 맛있는, 이비가짬뽕[마산맛집] 짜장면도 맛있는, 이비가짬뽕

Posted at 2014.12.19 08:55 | Posted in 『TastY』

 

방쌤의 맛집탐방


창원맛집 / 마산맛집 / 마산 맛있는집 /

짬뽕맛집 / 짜장맛집

이비가짬뽕


 

오랫만에 맛집을 소개하는 포스팅으로 돌아왔다

예전에는 음식점, 카페, 분식점, 빙수가게...

가리지 않고 마구마구 올린적도 있었는데 평이 너무 주관적이고

나는 또 개인적으로 미각이 그렇게 발달한 사람은 아니라 정확한 음식평은 어렵다는 생각에

음식점이나 음식에 관련한 포스팅을 올리는 것을 조금 주저하게 된 것도 사실이다

그러다보니 블로그에 너무 여행이야기 일색이라...ㅡ.ㅡ;;;

조금 참신하게 양념을 치자는 개념으로 간간히 맛집들도 함께 올리기로 마음을 먹었다

 

이번에 소개해드릴 마산의 맛집은

신마산 이마트, 맥도날드 바로 옆, 해안도로 변에 위치하고 있는

'이비가짬뽕' 이다

 

 

 

 

큰 길가에 있는 가게라서 찾기는 아주 쉬운 편이다

주변으로 길도 넓은 편이라 주차 할 자리 찾는 것도 별로 어렵지 않다

 

 

 

 

생활의 달인에 2번이나 출연했다고 한다

한 번은 탕수육 달인으로

또 한 번은 짬뽕 달인으로

 

왠지 모를 막연한 신뢰가 가는 부분이다

나는...

귀가 정말 얇은 사람이다...ㅡ.ㅡ;;;ㅎ

안 바꿔지더라...어쩔수 없이 이렇게 평생을 힘들게 살아가야 한다

 

 

;

 

 

가게로 입장

테이블 위에 간단하게 메뉴들과 이비가짬봉에 관한 소개글들이 적힌 종이가 깔려있고

가맹점들의 위치를 보아하니 대전, 충남에서 시작된 가게인 것 같다

대전, 충남지역도 맛집 찾기가 정말 힘든 곳들 중 하나이다

 

 

 

 

 

인증샷을 찍어서 카톡으로 날려주면

추첨을 통해서 고구마 케잌을 준다고 한다

이런거... 나는 정말 안 걸린다

그래도 그냥 한 번 보내기는 해봐야겠다

혹시 아나

나도 연말에 이런 운빨이 터지는 경사가 일어날지

 

 

 

 

 

사진을 보내주면 이렇게 인화해서 전시도 하고

보내주기도 한다고 했다

나는 인물사진은 찍지 않는지라 과감하게 통과

 

 

 

 

 

천천히 여유를 가지고 둘러보는 실내

굉장히 깔끔하고 테이블 수도 넉넉한 편이다

기다리는 동안 손님들이 꾸준히 들어오는 것을 보니

주변에 소문이 조금 나기는 난 모양이다

 

 

 

 

 

 

내가 앉은 테이블에서 바라본 가게의 모습

손님들이 자리를 비울때 마다 한장 한장 조심조심 담아내는 사진들이다

 

 

 

 

 

이비가짬뽕

 

 

 

 

 

 

 

이비가짬뽕 이야기

'음식의 맛을 아는 것은 계절을 아는 것이요

자연의 이치를 깨우치는 것이다'

 

제철 음식이 중요하다는 이야기인가?

뭔가 굉장히 거창하다

 

나는 중국집에 자장면을 먹으러 온 것인데...ㅡ.ㅡ;;;

 

 

 

 

 

 

 

짜장면에 소고기가 들어가는데

국내산 한우를 사용하는 모양이다

일단 음식에 들어가는 재료들은 모두 국내산

믿고 먹을 수 있을 것 같다

 

뭐... 수입산도 물론 믿고 잘 먹지만

괜히 기분 좋아지는 그런게 있다

다들 아시면서...

 

 

 

 

  짜장면

가격은 6천원

다른 일반 중식당 보다는 1-2천원 정도 더 비싼것 같다

메추리알을 하나 올려주는게 약간 신선~

일반 비주얼은 상당히 만족스럽다

춘장에 섞인 양념과 야채들이 아주 잘게 썰어져 있어서

비비면서 꼭 비냉이나 비빔면을 비빈다는 느낌이 들기도 했다

 

 

 

 

 

 

 

 

비벼 놓으니 이런 비주얼

맛은...비교적 만족스럽다

와~~맛있다! 라거나 굉장히 확~ 와닿는 그런 맛있는 맛이라기 보다는

굉장히 편안하게 술술~ 넘어가는 그런 편안한 맛이었다

일단 짜장면은 평균점수는 충분히 넘어가는 것 같다

 

 

 

 

 

  이비가짬뽕

일단 이 아이도 비주얼과 풍기는 향기는 합격점이다

그렇게 맵지도 않고 면도 탱글탱글하니 너무 굵지 않고 괜찮았다

조금 뺏어먹었는데 짬뽕의 맛도 평균이상은 하는 것 같다

그런데 가격이 조금 비싸다. 8천원

짬뽕 한 그릇을 8천원 주고 먹는다는 것은 조금 오바라는 것이 나의 주관적인 생각

6천원 정도가 가장 적당하다고 생각한다

 

 

 

 

백김치

중국집에서 백김치를 만나본 경험이 거의 없었기 때문에 신선하고 좋았다

은근히 매콤한 짬뽕과 함께 먹으니 굉장히 잘 어울리는 조합

 

 

 

 

 

 

 

 

짬뽕을 시키면 이렇게 자그마한 그릇에 밥을 담아서 준다

제대로 숟가락으로 퍼 담으면 한 숟가락에 충분할 듯~

그래도 필요하면 더 준다고 하니 요거는 좋은 것 같다

 

그래도

8천원은 조금 세다는 생각이 든다

 

 

 

 

 

음...

맛이 좋기는 좋았나 보다

요렇게 깨끗하게 싹싹 긁어 먹었으니...^^ㅎ

남은 자장 양념이 나는 항상 너무 아깝다

음식물 쓰레기도 줄이고, 환경도 보존하고, 지구를 살리는데 일조하고...주절주절...

 

그냥 하나 남김없이 모조리 나의 뱃속으로 쓸어담았다

 

 

 

 

짜장면 앞에 '한우' 라는 두 글자가 더 붙었을 뿐인데

괜히 짜장면이 럭셔리하게 느껴진다

탕수육도 맛을 보고 싶었는데 그렇게 과하게 먹을 수 있는 자신은 없었다

다음에 저녁시간에 들릴 일이 생기면 그때는 탕수육도 꼭 한 번은 맛을 보고 싶다

달인이 만드는 탕수육이라니 괜히 기대감이 생기는 부분도 있다

 

총평을 해보자면...

평균 이상은 하는 가게라는 생각이다

가격이 조금 비싸다는 것이 살짝 걸리기는 하지만

한 끼 식사에 15.000원 정도 투자하는 것은 문제가 전혀 되질 않는다! 라는 마인드를 가지고 계시는 분들이라면

짜장면이랑 짬뽕 맛보러 한 번 들러보시길~

부담스럽지 않은 편안하고 맛나는 짜장 & 짬뽕을 만나실 수 있을 것이다

 

내 돈 주고 내가 맛있게 다 먹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