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쌤] 벌써 6년이 지났네요. 봉하마을로 갑니다[방쌤] 벌써 6년이 지났네요. 봉하마을로 갑니다

Posted at 2015. 5. 23. 09:51 | Posted in 『BangSsaeM』

 

김해 봉하마을 / 노무현대통령

노무현대통령 6주기

 

 

 

김해 봉하마을

그분이 생각나는 날이면 항상 찾게되는 곳이다

지금도 선명하게 기억이 난다

 

임기를 마치고 김해로 내려오셔서

항상 찾는 사람들을 반가운 표정으로 맞아주시던

그분의 모습이 말이다

 

항상 찾으면 그 자리에 그 모습 그대로

계실것만 같았는데

 

홀로 감당하기 너무도 무거웠던 짐

훌훌 털어버리고 다른 세상으로 떠나가셨다

너무나 충격적인 소식에 며칠동안

정신도 차리지 못하고 지냈었던 기억이 난다

 

올해로 그분이 떠나신지 어느새 6년

잠시 잊고 지내다 다시 봉하마을을 찾아간다

 

 

 

 

봉하마을에 들어서면 제일 먼저 눈에 들어오는 봉화산

 

 

 

 

바람개비를 따라 걸어가는 길

 

 

 

 

'나오세요~' 라고 외치면

'허허허...' 웃으시며 곧 모습을 보이실것만 같다

 

 

 

 

저 웃는 모습이 가장 그립다

 

 

 

 

그에게 전하는 마지막 이야기

 

 

 

 

내가 남겼던 문구이다

 

 

 

 

 

 

 

 

 

 

잘 쉬고 계신가요?

뵐때마다 드는 생각이지만

죄송하다는 얘기밖에는 드릴 말씀이 없네요

 

 

 

 

 

 

 

 

 

 

오늘따라 유난히 태극기가 무겁게만 느껴진다

 

 

 

 

 

 

 

그분께서 즐겨 걸었던 길

그 길을 함께 걸어본다

 

 

 

 

 

 

 

 

 

 

 

 

 

 

 

 

이곳에 앉아서 아래를 내려다보시며 무슨 생각을 하셨을까?

 

 

 

 

 

 

 

봉화대

 

 

 

 

 

 

 

 

 

 

 

 

 

 

 

 

 

 

 

사자바위에서 내려다 본 묘역

 

 

 

유난히 그분이 더 그리워지는 날이다

보고있으니 더 보고싶은...

 

그때는 전하지 못했지만 정말 감사했습니다

너무 죄송하구요

부디 그 곳에서는 무거운 짐 지지 마시고

평한하게 지내시길 바랍니다

 

사랑합니다

 

2시에 추도식이 있네요

저는 봉하마을로 갑니다

  1. 그리운 분입니다.
    세월 참..빠르군요^^
  2. 벌써6년이란세월이흘렀네요..
    얼마나삶의무게가버거웠으면하는생각이 드네요~
  3. 작년에도 방쌤님의 봉하마을 글을 읽었었는데...
    문구를 보니 더 슬프네요 ㅠㅠㅠ

  4. 잘 보고 갑니다. 정말 오랜만이네요.
  5. 6년전 서거하실 때도 토요일이었네요.
    그때도 다음날인 일요일에 먼길 달려갔는데...
    올해도 오늘 못가고 낼 아침 일찍 가려합니다.
    보고 싶은 사람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
    • 2015.05.26 23:46 신고 [Edit/Del]
      잘 다녀오셨나요?
      늘 가고싶은 곳이지만 쉽게 발걸음이 닿지 않는 곳이에요
      다녀오면 늘 마음이 너무 무겁거든요
      아무 이유없이 소주를 찾게되구요
  6. 그날은 제가 속리산 문장대에서 묘봉으로 진행하던 날인데,,,, 하산하고 소식을 듣고 돌아오는 시간,
    차 안에서 참 슬펐습니다
    지금은 그립습니다
    대통령이 아닌 그런 사람이 그립습니다
    • 2015.05.26 23:46 신고 [Edit/Del]
      조용한 차 안이라 더 슬프셨을것 같아요
      저는 소식 듣고 집으로 돌아와서 방에만 있었거든요
      그냥 계속 소주잔만 홀로 채우던 기억이 납니다
    • 2015.05.27 04:11 신고 [Edit/Del]
      어머니께 농사꾼 자식도 덜 배운자도
      기득권에 저항하는 자도 대통령이 되게 해달라고 부탁드렸지요
      아품이고 자랑인 사람입니다
      웃으시는 모습이 그립습니다
  7. 맞아요 그때도 토요일이었어요 이날 이상하게 주말인데도 일찍일어났는데 뉴스속보가 너무 충격젹이었어요... 사실 더 충격적인건 오늘같은날도 지랄 별지랄을 해대는 벌레 사이트가 가장 충격이죠
    • 2015.05.26 23:47 신고 [Edit/Del]
      정말... 너무하더라구요
      그게 무슨 짓인지...
      또 한 번 죄송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제가 할 수 있는 큰 무엇은 없지만 말이죠
      늘 마음만 가득해서 더 죄송합니다
  8. 마음이 짠 하네요 벌써 많은 시간이 흘렀군요 잘 보고 갑니다
  9.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부처님 오신날을 잘 보내세요
  10. 벌써 시간이 이렇게 흘렀네요.
    세월이 정말 빠르네요
  11. 다른 세상에서 또 멋있는 삶을 살고
    계실것입니다
  12. 정말 좋은 분이라는 생각이 드는데 나쁜사람들 때문에 ㅠㅠ
  13. 진짜 대한민국에 필요한 대통령이었는데 ..
    어느덧 6년이라는 시간이 흘렀구만요 ..
    가슴 먹먹해지는 5월입니다...
  14. 벌써 6년이 되었네요.
    저는 한참 후에야 그분을 제대로 알게 되었답니다.
    그런데 그때는 너무 늦어버렸죠.
    그래서 그런지 죄송함에 더 못가고 있어요.
    정말 뵙고 싶은데 너무 늦어서 참 슬프네요.
    • 2015.05.26 23:52 신고 [Edit/Del]
      지금도 제대로 모르는 사람들도 가득하답니다
      기일에 말도 안되는 글을 올리는 사람들도 봤습니다
      고딩 졸업후에 욕을 잊고 살아왔다고 생각했는데...
      아직도 제가 알고있는 욕들의 난이도와 화려함이 상당하더라구요

      늘 너무 보고싶은 분입니다
      그분이 김해로 내려왔던 그 첫해에 함께 거리를 청소하다 받았던 막걸리 한 잔이 지금도 잊혀지지가 않습니다

      바지와 점퍼 소매에 온통 묻어있던 흙들두요...
  15. 그저 가슴이 아려올 뿐입니다.
    오히려 새월이 흐를수록 더욱 새록새록
    기억을 사로잡는 분이시네요..
  16. 저도 잊을 수 없습니다...
    가야지 하다가 시간이 이렇게 돼버렸네요...ㅜㅜ
  17. 예 ...
    이런 기억들을 공유 하고 있네요 ...

    ....
  18. 2년전에 올리신거네요^^ 여기도 가보고싶네요.. 멋진 사진들로 대신 잘 구경하고 갑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