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erE & TherE』

[거창여행] 역시 최고! 거창 월성계곡 즐거웠던 여름 휴가

반응형


방쌤의 여행이야기


거창여행 / 월성계곡 / 무지개펜션

여름휴가 / 월성계곡 여름휴가

거창 월성계곡


거창의 대표적인 여름휴가지 월성계곡

올해도 그 월성계곡으로 여름휴가를 다녀왔다

내가 너무 좋아하는 사람들과 함께하는 휴가라 더 즐거웠던 시간

한폭의 그림같은 풍경을 자랑하던 월성계곡

시원하게 흘러가던 계곡의 물과 졸졸졸 귓가를 맴돌던 그 소리

벌써부터 그 월성계곡의 풍경과 사람들의 모습 하나하나가 그리워진다




비행청소년(feat 채은)




거창 월성계곡




월성 무지개펜션 & 캠핑




야영장


예전에는 연못이 있던 자리인데 지금은 야영장이 들어서있다. 그래서 예전보다는 조금 더 붐비게 된 계곡이 되어버렸지만,,, 그래도 아직은 그 한적함과 아름다움은 그대로 간직하고있는 곳이라 다행이라는 생각이 든다. 밤에는 조금 소란스러운 야영객들도 있었는데 조금만 더 다른 사람들을 배려하는 모습을 갖추었으면,,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였다




펜션 입구에서 만난 그네




월성계곡 최고의 명당




아름답고 맑은 월성계곡




푸른 하늘과 초록이 함께하는 풍경




하늘을 가득 품은 천연냉장고




한잔해~~^^


오고가는 알콜속에

무르익는 우리우정


내가 초등학생이었을 때 가끔 100원씩 용돈을 주기도 했었던 감사한 누님이다^^

(당시 핫도그 하나 50원, 전자오락실 오락 한 판이 50원이었다.)




채은이의 비상




뒤이은 엄마의 비상




다시 날아오르다


하나 흠잡을 곳 없는 완벽한 입수자세

10점 만점에 10점,,, ^^




급하게 마련된 매형 & 나의 숙소




펜션 입구에는 무궁화가 활짝







마을의 해지기 전 풍경




천천히 지기 시작하는 해




What r u thinking about???


하늘을 바라보며 생각에 잠긴 채은양




이글이글

역시 저녁에는 꾸워야지!




장어도,,,

이리오너라!!!




고구마도,,,

노릇노릇,,,




몸도,,

마음도,, 

상쾌해지는 시간




바다인지? 하늘인지?




마을로 나서는 산책길

그냥 천천히 한 바퀴 걸어본다





다시 찾아온 아침


맑은 공기 마시며 편안하게 쉬어서 그런지 머리도 몸도 개운하기만 하다




푸른 하늘

그리고 평화로운 풍경의 마을













휴식


지상낙원




시원하게 흘러내리는 물줄기




계곡에서 잡은 송사리


그 자리에서 바로 튀겨서 먹는 그 맛은!!!


천! 하! 일! 품!

(쪼~~금만 잡았으니 화내시지 마시고,,,ㅡ.ㅡ;;)




명당


뜨거운 볕은 가려주고

내리는 비도 막아주고


시원한 바람은 불어오고





With...



그럼,,

또 먹어야지~


이번에는 닭 한마리 출동이요~




나의 소중한 술친구 막내매형




가끔은 이렇게 시크하게,,

 혼자서 막걸리 잔을 기울이기도 하신다




막내누나


근처에 맛있는 안주와 적당한 알콜만 있다면

언제나 얼굴에는 함박웃음




오홍홍~~~ 별소리를~~~ㅎ




나름 분위기 잡힌 채은이

나의 제자이자 친조카나 다름없는 아이이다




ready to snorkeling!!


 


잠시 해녀로 빙의




막내누나 둘째아들 준원이

한해 한해 지날수록 인물이 산다




물놀이에 신이 난 째림이




여기에는 또 뭐가 있을까?

다슬기 잡는 재미에 푹 빠져있다




습관성 비행???


틈만 나면 날아오르는 채은양




나 잠시 혼자 있고 싶어요,,,




는,, 개뿔ㅡ.ㅡ;;

잠시 땅파며 놀고있었다

원래는 이런 표정을 가지고 있는 째림이




나름 까칠한 째림이


지 맘에 안들면 이렇게 눈으로 레이저를 발사한다




저녁의 여유로운 풍경,,,


도 잠시,,




Photo by Chae Eun (D750+24-120 F4)




지루한 째림이의 아크로바틱이 시작된다ㅡ.ㅡ;;




그래서 던져준 카메라


좋아할까 살짝 고민이 되기도 했었지만

어느새 사진의 매력에 푹,,, 빠져버린 우리 째림양




어느새 Photographer 째림




이건 좀 마음에 들지 않는데,,,




하늘을 가득 담아버리겠어!!




꼬마사진가 째림이


매년 여름휴가지로 찾아가는 월성계곡

올해도 역시나 그 아름다운 풍경속에서 지친 몸과 마음에 잠시 쉬어가는 시간을 주었다

사람들의 손을 많이 타지 않아 아직 자연의 아름다움을 그대로 간직하고있는 곳

벌써 다시 찾게 될 내년이 기다려지는 월성계곡에서의 여름휴가, 아름답고 소중한 기억들을 가득 안고 돌아온 한여름 잠시의 휴식이었다


계곡이 너무 아름답지 않나요?

이런게 바로 휴식이고 힐링이죠~^^

ps : 누나 & 매형~ 

덕분에 너무 잘 먹고, 잘 놀다 왔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