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라홍련, 아라백련 이젠 연꽃 시즌? 함안연꽃테마파크아라홍련, 아라백련 이젠 연꽃 시즌? 함안연꽃테마파크

Posted at 2016. 6. 20. 12:09 | Posted in 『HerE & TherE』
반응형


방쌤의 여행이야기


방쌤 / 함안여행 / 연꽃축제

함안연꽃축제 / 연꽃테마파크

함안 연꽃테마파크



여름을 대표하는 꽃인 연꽃

일요일 아침 뉴스를 보다가 함안 연꽃테마파크에 '아라홍련'이 꽃을 피웠다는 소식을 전해들었다. 정확하게 이야기하면 함안박물관 옆 시배지에서 연꽃이 피었다는 소식이었지만, 그 곳에 연꽃이 폈다면 연꽃테마파크에서도 그 모습을 만날 수 있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일요일 오전 서둘러 옷을 챙겨입고 집에서 1시간 거리에 있는 함안연꽃테마파크를 찾아갔다.





라백연


2009년 5월, 경남 함안군 농업기술센터와 함안박물관에서 군내 '성산산성' 주변 습지 지하 4~5m에서 연씨 10개를 수습하여 탄소 연대를 측정한 결과 600~700년 전 고려시대의 것으로 밝혀졌다. 그중 3개가 씨를 뿌린지 1주일 만에 건강하게 꽃을 피워냈다. 함안군은 삼국시대 이전의 옛 나라인 아라가야에서 이름을 빌려 '아라 백연'이라 이름을 붙이고, 그것이 700년이란 긴 세월을 건너뛴 2010년 7월 꽃을 피웠다고 한다.





굉장히 무더운 여름날씨

든든한 준비는 필수다!


부랴부랴 짐 + 일용할 양식을 가득가득 챙겨서 함안으로 출발~^^





안연꽃테마파크는 함안공설운동장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다. 공설운동장에서 다리만 하나 건너가면 연꽃테마파크이기 때문에 나는 항상 운동장에 주차를 하는 편이다. 주로 한여름에 찾게되는 곳인데 다른 곳에는 그늘이 거의 없기 때문에 잠시만 차를 세워둬도 차 안이 금새 찜질방이 되기가 일수! 그래서 이렇게 제일 가까운 그늘에다 주차를 하고 공원을 둘러본다.





전망대에서 내려다 본 함안연꽃테마파크


사진에서도 볼 수 있지만 아직 연꽃은 거의 피지가 않았다. 군데군데 성질 급한 아이들이  하나 둘 꽃을 피우기는 했지만 제대로 연꽃들이 가득한 모습을 만나보고 싶다면 7월 중순 정도까지는 기다려야 할 것 같다.








이쁘게 잘 꾸며놓은 공원이다. 저기 가운데 보이는 동그란 연못을 지나 약간 넓은 공터가 보이는데 저 곳이 주차장이다. 또한 화장실도 있는 곳이니 미리 위치 파악을 해두시는 것이 좋다. 내가 지금 서있는 이 데크 바로 뒤에도 종합운동장 화장실이 하나 있으니 가까운 곳을 사용하시면 된다. 규모나 쳥결성 면에서는 운동장 화장실을 강력하게 추천!





반대쪽으로 내다본 모습


가운데 정자가 하나 있고 그 주위로도 둥글게 연꽃군락지가 형성되어 있다. 그리고 그 왼쪽으로 넓게 보이는 곳에는 주로 백련들이 자라고 있는데 다른 구역에 비해서는 조금 빠르게 꽃을 피우는 곳이다.





데크도 상당히 넓다.


함안연꽃테마파크의 가장 큰 단점은 그늘이 없다는 것이다. 그나마 이 데크 아래쪽에 공간이 조금 있는 편인데 급하면 이곳에서라도 잠시 뜨거운 여름의 햇볕을 피해갈 수 있다. 은근 요긴하게 사용되는 장소.^^;;





이제 아래로 내려와서~

본격적으로 한 번 둘러볼까~^^





색이 고운 장미 한 송이





드넓게 형성되어있는 연꽃단지





햇살이 굉장히 뜨거운 날

땀이 줄줄 흘러내리는 날씨다.


그래도 오랜만에 만나는 푸른 하늘과 멋진 구름이 좋아서 자꾸만 하늘을 올려다 보게 된다.


앗,,, 내눈,,,ㅡ.ㅡ;





예전에는 여기 조롱박도 주렁주렁 달려있었는데,, 올해는 그냥 넘어가는건가?








아직 피지도 않은 연꽃 위에 잠자리 한 마리





원형 연못 주위로는 수련들이 가득 자라고 있다. 올해 기후가 좋지 않았나? 이쁘게 피어있는 수련들을 만나는 일이 쉽지가 않다. 다들 색이 너무 탁한,,,





잠시나마 쉬어갈 수 있는 그늘

완소 아이템 되시겠다.





연못에 하늘의 구름을 잠시 담아보고 싶었지만 세상 일이 모두 내 뜻대로 되지는 않는다,,, 





조금 멀리에서 담아본 수련





라홍련


아라홍련의 특징은 그 색에 있다고 한다. 꽃잎의 아래는 하얗게 중간 부분에서는 조금씩 선홍빛을 띠기 시작하다 그 끝부분에서 색이 더 짙어진다는 것이다. 잘 몰랐는데 가까이에서 그 모습을 가만히 들여다 보니 그 설명이 완전 이해가 되었다.


하지만 아직 채 몇 송이도 피지 않은 상황이라 이쁘게 피어있는 홍련들을 만나기는 하늘의 별따기 만큼 어려웠다. 아무래도 7월 중순에 제대로 맘먹고 다시 한 번 달려야겠다.





빛을 머금어 유난히 반짝이던 어제 내린 빗방울들





중간중간 의자가 있기는 하지만 절대 앉아서 쉬어갈 수 있는 곳은 아니다. 잠시 엉덩이를 올려봤다가 엉덩이가 다 타서 없어지는줄 알았다는,,, 이놈의 무모한 실험정신,,,ㅡ.ㅡ;





라백련





라홍련














아직은 채 5%도 개화가 진행되지 않은 상황이다. 대부분의 남부지방 연꽃축제들이 7월초에 시작을 하는데,, 올해도 그때쯤 공원을 가득 메우고 피어난 화사한 연꽃들을 만나볼 수 있을지 모르겠다. 가까이 장지에 위치한 강주마을에서는 7월 1일부터 해바라기 축제가 시작된다는데 실제로 가보니 해바라기는 채 1%도 피지 않은 상태였다. 그래도 몇 송이는 보여 올해 처음으로 해바라기와 잠시 인사를 나누기는 했지만 불과 10여일이 남은 기간 동안 얼마나 꽃을 피울지 조금 조바심이 나기도 한다. 날씨가 딱 맞아떨어져서 얼른 무럭무럭 자라났으면~^^ㅎ


이젠 해바라기 & 연꽃 시즌입니다!

          

인스타, 스토리, 페북에서도 만나요^^

반응형
  1. 연꽃 시즌이 시작되었군요. 수국도 색이 많이 들었던데.... ㅎㅎ
    잘보고 갑니다. ^^
  2. 상림숲 연꽃이 핀것도 수련뿐이네요..
    천천히 기다려봅니다ㅎ
  3. 저런 연꽃 가운데 개구리들도 있겠죠?
    연꽃 가운데 물방울이 있는 모습은 언제나 볼 때마다 아름답네요~^^

    단단히 챙겨 가셨네요^^
    연꽃이 만개할 때, 더욱 볼만 할 것 같습니다.
    날씨도 더운데 특히 다니실 때 건강 유의하시구요~^^
  4. 놀라운 생명력이네요.
    고려시대의 씨가 간직돼 있다가 피운 연꽃이라니,
    그저 놀라울 뿐입니다.
    아라백련이라고 붙인 이름도 정말 곱네요.

    아직 연꽃들이 만발한 모습을 볼 수 없어서
    좀 섭섭하긴 하지만,
    만개할 날을 바라는 기다림도 기쁨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오후 들면서 점점 더워지네요.
    건강 잘 챙기시면서 시원한 오후 보내세요^^
    • 2016.06.21 21:34 신고 [Edit/Del]
      저도 뉴스에서 얼핏 듣기만 했었는데 자세하게는 처음 알아봤습니다.
      물론 조금의 차이는 있겠지만 700년 전에도 이땅에 이 모습으로 피었을
      그 모습을 상상해보니 기분이 조금 이상하기는 하더라구요.
      벅차다고 해야하나??? 뭐 약간 그랬어요^^
  5. 몇년 전에 함안 다녀왔는데
    그때는 연꽃이 유명한지도 모르고 갔다왔네요.
    다음번에 가면 아름다운 백련, 홍련 다 만나보고 와야겠어요.
  6. 그래도 연꽃을 보고 오셨네요.
    저는 연잎만 보고 왔거든요.
    기다리고 있는만큼 더 멋진 연꽃을 볼 수 있겠죠.
    문제는 그 곳이 목포...ㅋㅋㅋ
  7. 아~ 지금이 연꽃시즌이군여.. 연꽃단지가 무지 크네여..
    그러고보니 연꽃을 직접 본적이 없는것 같네여.. ㅎ ^^
  8. 벌써 연꽃의 계절인가요? 연꽃과 수련은 마음을 가다듬게 만들어 참 좋던데...
    함안까진 아니라도 연꽃 보러 가야겠네요. ^^
  9. 와.. 연꽃 정말 이쁘네요. 불교 느낌 물씬 납니다.
    아라홍련 아라백련 이름도 이뻐요~
    그런데 잠자리가 벌써 있군요;;
  10. 7월의 해바라기행사랑 맞춰서 가게되면 둘다 볼수도 있겠네요!! 연꽃을 살면서 딱 한번 본적있는데 너무 아름답더라고요 ㅋ
  11. 너무예뻐서바탕화면에깔고싶은욕구가마구마구생기네요
  12. 이곳은 아무래도 장마가 끝나면 연꽃이 만개할듯 하네요^^
    덕분에 좋은 정보얻어 갑니다~~
    굿밤~~
  13. 6-700년전 씨앗이 꽃을 피우다니 정말 놀라운 일이네요
    연꽃이 주는 아름다움이 마음에 평화를 같이 하는 저녁입니다
    너무 곱네요
  14. 벌써 연꽃을 피우는군요.

    잘 보고갑니다.

  15. 함안 연꽃단지의 규모가대단하군요.
    이제 막 연꽃이 피는 군요.
    수련이 좀 일찍 꽃을 피우는 것 같습니다.
    카메라장비가 빵빵하군요.

    오늘은 낮이 가장 긴 하지입니다.
    화요일을 멋지게 보내세요.


  16. 그늘이 없어 한 여름엔 좀 힘들겟다 싶습니다^^

    고려시대의 씨앗이 꽃을 피웠다니 정말 그 생명력이
    대단하다 싶습니다
    연꽃이 만개할려면 조금 더 지나야겠군요
    좋은 구경 하고 갑니다
  17. 아름다운 연꽃과 산책하기 좋아보이는 곳 입니다^^
  18. 연꽃이 장난 아닌데요~~ 너무 예뻐요~~ 마치 선녀가 나올 듯한 느낌 이랄까?
  19. 천년의 아름다움이 연꽃에 깊숙히 담겼다가 현세에 빛을 발하는군요!
    연꽃잎의 색깔이 흰빛에서 분홍빛으로 점차적으로 물드는 모습은 참으로 신묘합니다.
  20. 일용할 양식을 두개씩이나..... ㅎㅎㅎ
    함안의 연꽃.. 저도 한번 보러가고 싶네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