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여행] 악양둑방, 양귀비꽃의 끝자락[함안여행] 악양둑방, 양귀비꽃의 끝자락

Posted at 2015. 6. 25. 11:43 | Posted in 『HerE & TherE』


방쌤의 여행이야기


방쌤 / 함안여행 / 악양둑방

함안 가볼만한 곳 / 함안둑방

악양둑방 양귀비



함안둑방에서 양귀비와의 만남


올해는 이제 마지막이구나...





양귀비와 수레국화가 함께하는 모습이 참 잘 어울린다는 생각이 드는 악양둑방이다





둑방 위로 올라가는 샛길


하늘도, 또 하늘의 구름도 참 이쁜 날이다








둑방길을 따라 가득 피어있는 양귀비와 수레국화

이제 그 절정의 모습은 살짝 지난 모습이다





벌써 올해에만 세번재 찾은 악양둑방

날씨가 너무 좋아서 다시 한 번 찾게 되었다


푸른 하늘과 함께하는 양귀비와 수레국화는 또 어떤 모습일까?





중간중간 노란 빛깔을 뽐내는 금계국도 만날수 있다








둑방을 따라 걷는 길이 참 이쁜 곳이다

그렇게 길지도 않아서 끝까지 한 번 걸어서 다녀오는 길을 코스로 잡는다. 그늘은 전혀 없는 곳이니 너무 더운 날에는 가벼운 차림에 모자 정도는 준비하시는게 좋을것 같다





양귀비, 수레국화 그리고 금계국

붉은색, 파란색 그리고 노란색

화사한 색들이 함께 어우러지는 모습도 참 아름답다








끈끈이대나물과 양귀비





봄망초

개망초라고 불리기도 하는데 나는 봄망초라는 이름이 더 좋다

















아직 그 도도함을 여전히 뽐내고있는 아이들








연인들의 데이트코스로도 인기가 높은 곳이다








하늘을 향해 날아오르던

나비 한 마리








주차장으로 내려가는 길에 

올려다 본 둑방길과 바람개비


이제는 1년을 더 기다려야 만날수 있는 양귀비꽃이다. 올해 원없이 많은 만남을 가졌지만 그래도 아쉬운 마음이 드는것은 왜일까? 만남이라는 것이 항상 그런것 같다. 좋은 사람은 또 이쁜 아이들은 보고 또 봐도 금새 다시 보고싶어 지는것 처럼 말이다


오랫만에 푸른 하늘과 함께 둑방길을 걸으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벽화마을 포스팅이 밀려가는데...

오늘은 잠시 쉬어갑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양귀비 꽃 예쁘게 피었네요.
    바람쐬기 좋은 곳이네요^^
  3. 우와 양귀비 꽃!!
    정말 아름답네요! ㅎㅎ
  4. 함안의 둑방길에는 양귀비꽃들이 흐드르지게 피어 있군요..
    양귀비꽃들이 한창때에는 정말 환상적인 아름다움을 보고 즐길수 있을것 같구요..
    이곳은 가족끼리 연인끼리 걷기 좋은 둑방길이 될것 같습니다..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5. 양귀비가 저렇게 생겼군요.
    뭔가 매혹적인 분위기의 꽃 같아요.
    근데 나비라고 하신거 왠지 제 눈에는 ufo같아 보여요 ㅋㅋ
  6. 악약둑방 정말 멋져요!
    그런데 발음하기가 조금 어렵네요ㅠ
    사진에서 여유를 느낄 수 있었어요
    잘 보고 갑니다!
  7. 컴퓨터 바탕화면으로 하면 좋을 아이들이 많네요.
    양귀비 꽃은 본 적이 없는데, 방쌤님덕에 올해는 꽃구경을 원없이 한거 같아요.
    기회가 된다면 내년에는 직접 보고 싶네요.
    이참에 서울을 뜰까요? ㅋㅋㅋ
    • 2015.06.26 12:18 신고 [Edit/Del]
      내년에는 직접 내려와서 구경 한 번 하세요~
      올해에 제가 남도의 꽃축제들은 쫘...악 정리를 해뒀답니다
      도움이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콜~ 하세요^^

      그렇다고,,,서울을 뜨실것 까지야,,,ㅡ.ㅡ;;ㅎㅎㅎ
  8. 그 어쩔 수 없는 아쉬움.. 알 것 같아요.
    그렇기 때문에 내년이 기다려지고 다시 만남 더욱 방갑지 않을까요? :)
  9. 양귀비꽃이 특히 매혹적이네요.
    미인을 양귀비꽃이라고 했다는 말이 실감이 날 만큼요.
    한가롭게 거니는 그 시간이 바로 힐링의 시간이겠네요. ^^
  10. 양귀비가 아직도 있군요 ㅎㅎ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11. 양귀비꽃이 이쁘다 해서 보고 싶었는데..
    사진으로 처음 접해 보네요~~
    요래 생겼군요!!
  12. 작년에 양귀비 씨앗을 아는분께 받았는데 아쉽게도 발아가 안되어서 실망했는데 여기서 많이 보게되었네요 ㅎㅎ
    연인들 찍으신 사진은 드라마 한 장면 같아요.
    제 딸 데리고 가서 사진을 많이 찍어주고 싶네요^^
  13. 한번 가야겠습니다^^
  14. 양귀비네여 이쁘긴한데 저거 가지고 가다 걸리면 안좋겠네여
  15. 꽃양귀비는 끝자락이지만 악양둑방은 여전히 멋지군요
    비가 내리는 금요일을 잘 보내세요.
  16. 마약이 생각나지만 참 예쁘네요~
  17. 저는 욕지도에서 본 노란 양귀비 한송이가 아직도
    잊혀지지 않네요 ㅎㅎ
  18. 요즘 꽃양귀비로 거리를 아름답게 만들고 있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
  19. 오홀 요것이 관상 용 양귀비로군요 ㅎㅎㅎㅎ
  20. 예전에는 양귀비를 거의 못보았던 것 같은데...
    요즘은 길을 걷다가 흔하게 보이는 것 같아요.
    처음 봤을 때에는 좀 단조로운 모양이 아닌가했는데...
    볼 수록 진한 색과 모양에 빠져들게 되는게 양귀비 같아요 ^^
  21. 둑방길 가에 핀 꽃들이 너무 예쁘네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함안여행] 시리도록 푸른 하늘 악양둑방에서 만난 양귀비[함안여행] 시리도록 푸른 하늘 악양둑방에서 만난 양귀비

Posted at 2015. 6. 7. 20:42 | Posted in 『HerE & TherE』


방쌤의 여행이야기


방쌤 / 악양둑방 / 함안둑방

악양둑방 양귀비

함안 악양둑방




함안 악양둑방에서 다시 만난 양귀비

올해 양귀비꽃을 여러번 만났다

하지만 다시 생각해보니

처음 악양둑방을 왔을 때도 비가 왔고

울산 태화강을 찾았을 때도 비가 왔다


맑은 날 

하늘이 시리도록 푸른날


양귀비꽃을 만나본 적은 한 번도 없었다


그래서 다시 찾은 악양둑방


시리도록 푸른 하늘 아래

붉은 빛깔을 뽐내고있는 양귀비를 만났다








이런 모습이었구나

올해 처음 만난 양귀비의 화사한 모습





우연히 담긴 나비 한마리

의도하지 않았는데 담긴 녀석이다


사진을 잘 찍는것은 절대 아니지만

많은 곳들을 다니면서 많은 사진들을 찍다보니

가끔씩은 이런 멋진 경험도 하게된다



Plz Help me

조언을 구합니다

오늘 카메라 매장까지 갔다가... 원래 목적으로 했던 바디나 렌즈는 손도 대질 못하고... 릴리즈랑 렌즈 파우치만 몇개 사서 돌아왔네요. 사실 FF 뽐푸로 지름신이 머리 위에 강림하신지는 오래이나 아직도 전혀 갈피를 못잡고 있거든요. 지금은 캐논 70D와 축복이, 삼식이를 함께 사용하고 있습니다. 현재 고민하고있는 아이들은 너무 많아서 문제인데요... 가격도 생각을... 해야해서 니콘은 D750이구요, 캐논은 오막삼이나 오두막을 생각하고 있습니다. AF에 그리 목을 매는 스타일은 아니라 구형이지만 오두막도 심히 땡기네요.


저는 초보니까요ㅜㅠ


렌즈는 어떤 기종을 사용하든 '탐론 24-70mm F2.8 Di VC USD'랑  '시그마 A35mm F1.4 DG HSM'을 구입할 계획입니다. 제가 주로 여행을 다니면서 이것저것 구분 없이 마구마구 많은 사진들을 찍어대는 스타일이라... 혹시 적절한 렌즈가 있다고 생각하시면 부디 구원의 손길을 내밀어 주시길 바랍니다. 가끔씩은 전문가 분들도 블로그에 들리셔서 좋은 말씀들 남겨주시는데 이번에도... 다시 한 번...

부탁 드립니다^^


큰 욕심은 없어요

그냥... 조금 더 이쁜 사진을 만나고 싶어서요

도움 감사합니다^^

  1. 함안 뚝방길 저도 한번 가고 싶어집니다^^
    저는 초보라 답을 해드리기가 곤란하네요!
  2. 양귀비의 붉은색은 .. 참 강렬합니다...
    섹시함도 느껴지고요 ...
  3. 파란하늘 배경이라 더욱 멋지게 보이네요 ^^
  4. 고향 함안 뚝방길이로군요

    카메라는 캐논을 좋아합니다.
    니콘애호가들도 있더군요.

    오두막(캐논)에 24-70mm 렌즈면 여행사진 찍기가 좋을 것입니다.
    다만 가격이 좀 센놈이라서 문제이지요. ㅎ ㅎ
  5. 붉은 양귀비의 매혹적인 모습이네요.
    양귀비꽃으로 가득한 꽃밭을 찾아가보고 싶어집니다..^^
  6. 나비를 잘 포착하셨네요~~ 파란 하늘 너무 좋은데요
  7. 양귀비가 꽃이 생각보단 화려하네여 냄새는 어떤가여 궁긍하긴 하네여
  8. 이제 양귀비꽃은 언제 봐도 기억을 할수 있을것 같네요

    카메라..폰 카메라를 사용하는 저에겐 부러운 고민이십니다 ㅋ
  9. 오막삼은 가격이 좀 많이 비싼 편이구요...
    오두막도 나름 괜찮은데... 그리 하드하게 사용할 것이 아니라면 보다 보다 최근에 나오고 가벼운 6D가 좋을 것 같아요..
    렌즈는 범용으로 사용하기 좋은 24-105 렌즈면 적당할 것 같구요... 제가 사용하는 조합이기도 합니다~ ^^
    6D+24-105 킷이 요즘 저렴하게 많이 나오는것 같더라구요.....
  10. 아직까지 이곳을 가 보지 못했군요.
    언제 한 번 꼭 가 보고 싶네요.
    잘 보고 갑니다. ^^
  11. 빨간 양귀비가 푸른하늘과 대조된모습이 너무 이쁩니다. ^^
  12. 일단 니콘으로 넘어오시고요. D750 정말 강추! 대안으로 저렴한 D610도 괜찮습니다.
    그리고 렌즈는 전천후로 활용가능한 니콘24-120과 비교적 많이 저렴한 50.8G정도면
    부족함 없이 여행의 동반자가 될 수 있을것 같네요. ^^ (니콘으로 오신걸 미리 환영합니다.)
  13. 양귀비 꽃이 참 예쁘네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14. 전문가는 아니지만, 니콘과 캐논은 확실히 다른거 같아요.
    어떤 분은 니콘 셔터소리가 좋아서, 니콘만 쓴다고 하고,
    어떤 분은 캐논은 색감이 좋아서, 캐논만 쓴다고 하고,
    개인 취향이겠죠.
    좋은 카메라, 렌즈는 참 많은데, 기능을 따지다 보면 못사는 경우가 많더라고요.
    저는 체크리스트를 만들거든요.
    가격, 무게, 활용도 등등 꼭 필요한 순서로 체크를 하다보면, 나오더라고요.
    그래서 저는 소니 미러리스를 선택했답니다.ㅎㅎ

    더 좋은 사진을 위해 욕심, 제발 그 지름신이 저에게 전염(?)되지 않았음 좋겠네요.
    DSLR의 유혹은 늘 무섭거든요.ㅋㅋ
  15. 함께여생하는기분이 들게 해주셔서
    고맙습니다
  16. 파란 하늘을 배경으로 찍어서 그런지 더 예뻐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