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erE & TherE』

외국 여행 부럽지 않아, 하늘 좋은 날 함안 악양생태공원

반응형

 

방쌤의 여행이야기


악양생태공원 / 함안 악양둑방길

악양둑방길 / 함안악양생태공원 / 함안 가볼만한곳

함안 악양생태공원




 

내가 참 좋아하는 곳이다. 경남 함안. 아마도 나의 고향이라 더 살갑게 느껴지는 것일 수도 있다. 어릴 때 아주 잠시 살았던 곳이지만 지금도 내게는 꽤 많은 추억들이 남아있는 경남 함안이다. 물론 어릴 때 내가 살던 동네의 모습과 지금의 모습은 상상도 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이 달라졌지만.

 

경남 함안이 요즘 꽤 핫하다. 아마도 얼마 전 티브이에서 함안의 여러 장소들이 소개가 되었던 것이 가장 큰 이유인 것 같다. 티비에서 소개가 된 몇 장소들은 사람들로 발 디딜 틈이 없을 정도로 붐비고 있지만, 다른 많은 대부분의 장소들은 이전의 그 모습과 전혀 달라진 것이 없다. 늘 조용하고, 또 평화로운 모습이다. 이번에 주말 오후 산책을 다녀온 곳은 함안 악양생태공원이다.

 

 

 

 

  함안 악양생태공원

 

 

다녀온 날 : 2021년 5월 2일

 

 

 

 

 

 

 

 

날씨가 너무 좋았던 주말. 집에만 있으면서 창밖만 바라보고 있기에는 너무 아까운 하늘이다.

 

 

 

 

언덕 위 길 옆에는 수레국화들이 옹기종기 모여서 꽃을 피우고 있다.

 

 

 

 

산책하기 너무 좋은 길. 사람들이 하나도 없어서 더 좋았다. 가을에 핑크 뮬리가 피어나는 시기에는 엄청나게 많은 사람들이 몰려드는 악양생태공원이지만 그 시기를 제외하고는 1년 내내 이렇게 한산한 모습을 보여주는 곳이다. 

 

 

 

 

그리고 저 앞에 보이는 언덕에 얼마 전에 한번 소개를 했던 악양둑방길이다. 굉장히 가까운 거리. 그래서 함께 둘러보기에 너무 좋은 곳이다.

 

 

 

 

 

 

 

샤스타데이지인가? 벌 한 마리가 그 위에 앉아서 도무지 떠날 생각을 하지 않는다.

 

 

 

 

이 길을 따라 쭉 걸어 나가면 악양루까지 길이 이어진다.

 

 

 

 

 

 

 

드문드문 양귀비의 모습도 보인다.

 

 

 

 

여기 언덕 아래에도 꽤 많은 양귀비들이 자라고 있는데 아직은 활짝 피지 않은 시기이다.

 

 

 

 

구름이 너무 예쁘다. 불어오는 바람을 마주하고 있으니 답답했던 가슴이 뻥 뚫리는 기분이 든다.

 

 

 

 

 

 

 

산책을 즐기기 너무 좋은 날이다.

 

 

 

 

 

 

 

이런 예쁜 조형물도 있다. 밤에는 불도 들어오는 건가? 여기 악양생태공원에서 일몰을 꼭 한 번 사진으로 담아봐야지 생각한 게 벌써 몇 년 전인데 아직도 실천을 하지 못하고 있다. 이번 주말에 한 번 달려볼까?

 

 

 

 

옆지기와 방방이 인증샷.^^

 

 

 

 

 

 

 

여기 안쪽에는 파란색 수레국화들이 꽤 많이 피어있다.

 

 

 

 

색이 참 예쁜 수레국화들.

 

 

 

 

너, 참 좋다.^^

 

 

 

 

 

 

 

악양생태공원에는 이렇게 못이 하나 있는데 그 주변으로 다양한 꽃들이 피어난다. 그리고 날씨가 좋은 날에는 멋진 반영 사진도 찍어볼 수 있다. 하늘, 그리고 구름이 좋은 날에 그 하늘과 구름을 이 연못에 가득 담아서 찍은 사진을 나는 참 좋아한다.

 

 

 

 

이팝나무 피어있는 연못 옆 언덕 윗 길도 참 예쁘다.

 

 

 

 

 

 

 

날씨가 좋은 날에는 어느 외국의 여행 명소와 견주어도 전혀 부족함이 없는 모습을 보여주는 예쁜 곳이다.

 

 

 

 

이국적인 느낌 가득 담아서 옆지기와 방방이.

 

 

 

 

하늘과 구름도 연못에 살짝 담아본다.

 

 

 

 

악양생태공원, 참 예쁜 곳이다.

 

 

 

 

원래 여기 언덕에는 금계국들이 가득 꽃을 피운다. 아직은 조금 이른가? 그 모습이 거의 보이지 않는다. 도로변에는 이미 꽤 많이 피었던데. 아마도 이번 주말에 다시 찾아가면 이 사진들과는 전혀 다른 모습을 보여주는 악양생태공원을 만날 수 있을 것 같다. 노란색이 훨씬 더 짙어진.

 

 

 

 

자세히 보니 딱 한 송이 피어있네.^^

 

 

 

 

경남 함안에는 가로수로 이팝나무도 참 많이 심어놓은 것 같다.

 

 

 

 

  함안 악양생태공원

 

 

함안 악양생태공원, 날씨 좋은 날 즐긴 주말 오후의 행복한 산책.

 

여긴 가을 핑크 뮬리 시즌을 제외하고는 항상 이렇게 한적하고 평화로운 모습이다. 그래서 가족끼리, 또 연인끼리 산책을 즐기기 너무 좋은 곳이다. 그래서 내가 더 좋아하게 된 곳이기도 하다.

 

이번 주말에 다시 가볼 생각이다. 아마도 금계국들이 언덕 가득 피어있겠지? 그리고 시간이 허락한다면 여기 악양생태공원과 바로 옆에 있는 악양둑방길에서 예쁜 일몰도 꼭 만나보고 싶다.

 

 

 

 

 

재미있게 보셨다면 구독 & 공감 꾹~^^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