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erE & TherE』

부산 벚꽃 명소 개금동 벚꽃길, 동네가 너무 예뻐

728x90
반응형

방쌤의 여행이야기


부산 개금동 벚꽃, 부산 개금 벚꽃길

 

 

부산 벚꽃 명소, 부산 개금 벚꽃길

지난 주말 정말 오랜만에 부산으로 벚꽃 여행을 다녀왔다. 부산에도 벚꽃이 아름다운 예쁜 명소들이 정말 많이 있다. 올해는 가보고 싶은 부산 벚꽃 명소를 미리 정해두고 여행을 떠났다. 집에서 1시간도 걸리지 않아 도착할 수 있는 부산이지만 여행을 떠날 때의 기분은 늘 설렌다.

 

이번에 꼭 가고 싶었던 곳들 중 하나는 부산의 떠오르는 벚꽃 명소 개금동 벚꽃길이다. 벚꽃길 옆으로 나지막한 주택들이 좁은 골목을 끼고 줄지어 있는데 그 모습이 너무 예쁜 곳이다. 걷기 좋은 데크길 또한 개금 벚꽃길의 매력들 중 하나이다. 이른 시간에 도착을 했기 때문에 주차도 전혀 걱정할 필요가 없었다. 오랜만에 떠난 부산으로의 벚꽃 여행, 이제 그 시작이다.

 

 

 

 

  부산 개금 벚꽃길, 부산 벚꽃 명소

 

다녀온 날 : 2022년 4월 2일

 

728x90

 

 

반응형

 

 

 

이른 아침에 도착한 부산 벚꽃 명소, 개금 벚꽃길. 데크 위에는 사람들이 꽤 있었지만 그 아래 골목길은 비교적 한산한 모습이다. 

 

 

 

 

옆지기와 방방이 개금 벚꽃길 인증 사진.^^

 

 

 

 

방방이도 기분이 좋은 것 같고, 사진으로 본 것보다 훨씬 더 예쁘다며 이 부산의 신상 벚꽃 명소가 마음에 드는 눈치의 옆지기.

 

 

 

 

정말 이른 아침인데도 불구하고 꽤 많은 사람들이 모인 부산 개금 벚꽃길.

 

 

 

 

이렇게 데크 위에서 아래 마을을 배경으로 찍은 사진이 제일 예쁜 것 같다. 

 

 

 

 

머리에 리본도 하나 달고 기분 좋은 미소를 보여주는 방방이.

 

 

 

 

똘똘한 눈이 너무 귀엽다. 견생 사진 여러 장 건진 것 같다.^^

 

 

 

 

 

 

위에서 내려다보는 이 좁은 골목길이 참 매력적인 부산 개금 벚꽃길.

 

 

 

 

노란색, 주황색 색감도 참 예쁜 것 같다.

 

 

 

 

올해 초부터 부산 개금 벚꽃길에 관한 사진들이 sns에 너무 많이 올라와서 그 실제 모습이 어떤지 나도 정말 궁금했다. 

 

 

 

 

사진들도 물론 아름답지만 아침 햇살과 함께 만난 그 실제의 모습이 나는 더 예쁜 것 같다.

 

 

 

 

해가 지는 시간대의 개금 벚꽃길 사진도 본 적이 있는데 나도 가까이 산다면 꼭 다시 한번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게 만들었다.

 

 

 

 

이렇게 아래에서 올려다보는 골목길의 모습도 나는 좋았다.

 

 

 

 

만개한 벚꽃 사이로 내려다본 골목길.

 

 

 

 

 

 

고개를 들어 하늘을 올려다보면 눈앞에는 벚꽃이 가득하다.

 

 

 

 

방방이 사진도 정말 많이 찍은 것 같다.

 

 

 

 

이제 저기 아래 골목길로 한 번 내려가 볼까?

 

 

 

 

계단에서도 인증 사진 한 장.^^

 

 

 

 

이른 아침 시간이라 사진을 취미로 하는 사람들이 정말 많이 몰렸던 개금 벚꽃길.

 

 

 

 

아침 햇살에 반짝이는 벚꽃.

 

 

 

 

아래에서 올려다보는 골목도 축 늘어진 벚꽃과 함께 색다른 매력을 보여준다.

 

 

 

 

 

 

 

 

 

엄마 손에 들려있을 때보다는 이렇게 바닥에서 신나게 뛸 수 있을 때 표정이 더 밝은 방방이.

 

 

 

 

엄마, 아빠와 함께 하는 주말 산책은 언제 해도 즐겁기만 하다.

 

 

 

 

아침 햇살 튜닝 방방이.^^

 

 

 

 

위에서 보는 모습도 참 좋았지만 이렇게 아래에서 보는 개금 벚꽃길의 모습도 참 예쁘다.

 

 

 

 

엄마 품에 폭 안긴 방방이.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

 

 

 

 

사람 하나 없는 텅 빈 골목길의 모습도 사진으로 한 장 담아본다.

 

 

 

 

 

 

햇살이 좋은 아침이라 그런지 어디에서 찍어도 사진이 예쁘게 나온다.

 

 

 

 

이래서 예쁜 사진 한 장을 얻기 위해서라면 몸이 부지런해져야 하는 것 같다.

 

 

 

 

이른 아침부터 비몽사몽 힘들 만도 한데 늘 밝고 예쁜 표정을 보여주는 방방이.

 

 

 

 

부산 벚꽃 명소 개금 벚꽃길에서 또 예쁜 우리 가족의 추억 하나를 만들었다.

 

 

 

 

방방이에게도 꼭 예쁘고 소중한 기억으로 남길.

 

 

 

 

 

 

주말인데 날씨도 좋고, 개화 상태도 딱 좋을 때 도착을 해서 기분이 더 좋았던 것 같다.

 

 

 

 

 

 

 

아침 햇살에 방방이 눈이 반짝거린다.

 

 

 

 

봄에 만나는 벚꽃은 항상 반갑다.

 

 

 

 

혓바닥 날름거리는 방방이.

 

 

 

 

뭘 저렇게 뚫어져라 바라보는 걸까? 가끔은 물어보고 싶다.

 

 

 

 

그래도 엄마를 바라볼 때 가장 환한 미소를 보이는 우리 방방이다.

 

 

 

 

  부산 개금 벚꽃문화길, 부산 개금동 벚꽃 명소

 

 

가끔은 이렇게 멀리서 따라오는 아빠도 바라봐주고.^^

 

부산의 새로운 벚꽃 명소, 떠오르는 핫플 부산 개금 벚꽃길. 역시 사람들에게 많이 알려지고, 많은 사람들이 찾는 데는 그만한 이유가 있었다. 내가 봐도 참 예쁜 곳이다. 내년에도 기회가 된다면 꼭 다시 방문하고 싶은 부산 개금 벚꽃길이다. 

 

낮시간에는 사람들이 엄청나다고 들었다. 특히 주말에는. 주말에 방문을 생각한다면 굉장히 이른 시간 찾아가는 것을 추천하고 싶다. 평일에도 마찬가지,,, 해가 지고 난 후도 좋을 것 같다. 데크에 조명이 들어오면 아침과는 전혀 다른 개금 벚꽃길의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 같기 때문이다.

 

나도 또 가보고 싶은 곳이다. 부산 개금 벚꽃길.

아마도 비 소식이 없다면 이번 주 동안은 계속 예쁜 개금 벚꽃길을 만날 수 있을 것 같다.

 

 

 

 

 

진해 경화역 벚꽃, 진해를 대표하는 아름다운 벚꽃 명소

방쌤의 여행이야기 진해 경화역 벚꽃, 진해 벚꽃 명소 대한민국 벚꽃 명소, 진해 벚꽃 명소 경화역 드디어 진해다. 평일 이른 아침 시간 경남 창원시 진해로 벚꽃 나들이를 다녀왔다. 이미 알고

0572.tistory.com

 

진해 벚꽃 명소 진해 여좌천 벚꽃, 이번 주말에는 절정을

방쌤의 여행이야기 진해 벚꽃 명소, 진해 여좌천 로망스 다리 벚꽃 3월 여행지 추천, 경남 진해 벚꽃 명소 여좌천 드디어 대한민국 대표 벚꽃 명소인 경남 진해에도 벚꽃이 피기 시작한다. 아직 1

0572.tistory.com

 

 

재미있게 보셨다면 구독 & 공감 꾹~^^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