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erE & TherE』

마산 저도 연육교 콰이강의 다리, 야경이 예쁜 마산 가볼 만한 곳

728x90
반응형

 

방쌤의 여행이야기


마산 저도 연륙교 마산 가볼 만한 곳

 

 

 

이번에 소개할 곳은 내가 살고 있는 경남 창원, 그 중에서도 마산 합포구에 속한 '마산 가볼 만한 곳' 중 늘 상위에 이름을 올리는 구산면 저도 연육교이다. 참 좋아하는 곳이다. 낮에 가도 좋고, 밤에 가도 좋다. 그리고 지인들과 함께 전 한 장, 국수 한 그릇에 막걸리 한 잔 마시기에도 참 좋은 곳이다. 봄에 날씨 좋아지면 좋은 사람들과 함께 파전에 막걸리 한 잔 마시러 가고 싶은 곳이기도 하다.

 

사실 경남 창원이나 마산의 경우 멋진 야경을 담을 수 있는 장소가 많지 않다. 그래서 더 애정이 가는 마산 저도 연륙교이기도 하다. 이상하게 나는 겨울에 더 생각이 많이 난다. 아마도 설 명절이 가까워지면 멀리 살고있는 가족들이 집으로 돌아오고, 그러면 항상 함께 찾아가는 단골 방문지이기도 하기 때문일 것이다. 내게는 추억이 참 많이 깃든 마산 저도 연륙교이다.

 

 

 

 

  창원 가볼 만한 곳, 마산 저도 연육교 야경

 

 

728x90

 

 

반응형

 

 

 

해가 지기 조금 전에 도착한 마산 저도 연육교. 예전 저기 주차장에 카페가 없이 그냥 너른 공터일 때도 좋았지만 지금은 그 색이 더 화려해진 것 같다.

 

 

 

 

구름이 많은 날이라 선명한 하늘은 볼 수 없었지만 흘러가는 구름 사이로 조금씩 보이는 주황색 하늘도 참 매력적으로 느껴지는 마산 저도 연육교의 야경.

 

 

 

 

올라오는 길이 조금 수고스럽기는 하지만 지금은 많은 사람들이 지난 길이라 어느 정도는 길의 흔적이 남아있다. 아주 예전에는 길의 흔적이 전혀 없었기 때문에 나무 숲을 뚫고 올라왔던 기억도 난다.

 

 

 

 

마산 저도 연육교의 이런 예쁜 모습을 만날 수 있는 곳인데 그 정도의 수고스러움은 충분히 감내할만하다.

 

 

 

 

해가 지고 조명이 밝혀지면 더 아름다운 모습을 보여주는 마산 저도 연육교.

 

 

 

 

 

 

해가 지고 난 늦은 시간인데도 많은 차들과 사람들로 붐비는 저도 연륙교.

 

 

 

 

옆의 구 연육교도 스카이워크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바뀌고, 또 새로운 모습으로 단장하면서 더 많은 사람들이 찾는 저도 연육교의 인기 방문지가 되었다.

 

 

 

 

조금씩 색이 변하는 저도 연육교의 모습을 보는 것도 빼놓을 수 없는 재미이다.

 

 

 

 

바다 바로 옆이라 차가운 겨울바람이 불어오는 것은 당연한 일. 보온병에 따뜻한 커피 하나 타서 들고 올라오는 것을 추천한다.

 

 

 

 

해가 완전히 지고 난 후에는 저도 연육교 주변 조명들의 색이 더 짙고 화려하게 느껴진다.

 

 

 

 

 

 

지금은 또 위 사진들과는 약간은 다른 모습이겠지? 앞으로도 계속 조금씩 변화, 개선된 모습의 저도 연륙교를 만나게 될 것 같다.

 

 

 

 

하늘이 검은색으로 변하고 완전히 어둠이 내려앉은 마산 저도 연육교 주변 풍경.

 

 

 

 

마산에서 몇 안 되는 화려한 야경을 만날 수 있는 곳이라 개인적으로도 많은 애정을 가지고 있는 마산 저도 연륙교.

 

 

 

 

신 연육교에 들어오는 조명의 색이 구 연육교의 빨간색과 참 잘 어울리는 것 같다.

 

 

 

 

 

 

 

 

 

하늘에서 떨어지는 유성도 꽤 자주 만날 수 있었다.

 

 

 

 

멋진 차량 궤적 사진도 몇 장 찍어보고 싶었는데 왜 내가 여기 있는 동안에는 차가 거의 지나가지 않는 걸까? 생각해보니 지난번에도 그랬던 것 같은데.

 

 

 

 

다시 한번 여기 마산 저도 연육교 야경을 담으러 찾아가야 할 이유가 생긴 것 같다. 다음에는 멋진 차량 궤적도 이 연육교 야경과 함께 꼭 담아보고 싶다.

 

 

 

 

어디 멋진 놀이공원의 모습을 보는 것 같다는 착각이 들기도 한다. 그냥 바다 위를 지나는 다리일 뿐인데.

 

 

 

 

역시 빛 갈라짐은 표준렌즈가 단렌즈를 따라오지 못하는 것 같다. 칼날처럼 날카로운 이 빛 갈라짐이 때론 아주 매력적으로 느껴진다.

 

 

 

 

  마산 가볼 만한 곳, 마산 저도 연륙교

 

 

창원 야경 명소, 마산 야경 명소, 콰이강의 다리

가끔씩 생각나고, 또 집에서 가까운 거리에 있는 저도 연육교라 자주 가게 되는 곳이다. 여기 언덕 위에서 내려다보는 모습은 그렇게 자주 만나지는 못하지만 인근에 있는 저도 비치로드, 그리고 저도 연육교 주변에 있는 카페나 식당을 방문하기 위해서도 가끔 찾아가게 되는 곳이다. 

 

주말에 가까운 곳으로 바람 쐬러 나가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 한 번 가볼 만한 곳이다. 수정마을을 지나 저도 연육교까지 이어지는 길도 참 예쁘기 때문이다. 드라이브 코스로도 참 좋은 저도 연육교 가는 길이다. 가능하다면 해가 지는 시간대에 맞춰서 찾아가면 이렇게 예쁜 조명이 밝혀진 저도 연육교의 모습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부산 다대포 일몰, 하루 여행의 마무리를 멋진 일몰과 함께

방쌤의 여행이야기 부산 다대포해수욕장 일몰, 겨울 여행지 추천 부산 겨울 여행지 추천, 부산 일몰 명소 부산은 동해 바다를 옆에 끼고 있어서 멋진 일출을 감상할 수 있는 장소들이 많이 있다.

0572.tistory.com

 

부산 기장 죽성성당, 해가 진 후 마법 같은 색감의 겨울 바다

방쌤의 여행이야기 부산 기장 죽성성당, 드라마 드림 촬영지 부산 기장에 있는 바다 바로 옆 예쁜 성당 하나. 예전 드라마 드림의 촬영지로도 유명한 기장 죽성성당이다. 아주 오래전에 죽성성

0572.tistory.com

 

제주도 1100고지 눈, 겨울 눈 내린 제주 1100도로 풍경

방쌤의 여행이야기 제주도 1100 고지 겨울 여행, 제주도 가볼 만한 곳 랜선 여행, 제주로 떠나는 겨울 여행 제주에서 반가운 눈 소식이 들려온다. 작년에 만났던 제주 1100 고지 눈 내린 풍경이 괜

0572.tistory.com

 

 

재미있게 보셨다면 구독 & 공감 꾹~^^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