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erE & TherE』

제주도? 사천에도 있다! 동백꽃과 무지개 해안도로

728x90
반응형

 

방쌤의 여행이야기


경남 사천 노산공원 동백꽃, 무지개 해안도로

 

 

 

12월 여행지 추천, 겨울 여행지 추천

이제 겨울이다. 나도 모르게 인터넷으로 겨울에 가볼 만한 여행지들을 찾아보게 된다. 겨울이 시작되는 12월이 되면 내게 제일 먼저 생각나는 것? 바로 동백꽃이다. 내가 참 좋아하는 꽃이다. 추운 겨울에 고운 빨간색으로 꽃을 피우는 동백꽃, 그 모습을 바라보고 있으면 왠지 모를 신비로움이 느껴진다. 아마도 추운 겨울에 꽃을 피우는 동백꽃이라 더 그런 것 같다.

 

그래서 작년에는 멀리 제주까지 동백꽃 여행을 떠났었다. 하지만 올해는 시간적 여유가 도무지 되지 않아 제주로 떠날 수는 없는 상황이다. 동백꽃을 만나려면 꼭 멀리 제주까지 가야 할까? 아니다! 가까운 내륙에서도 얼마든지 예쁜 동백꽃을 만날 수 있다. 그것도 꽤 많은 수의, 또 다양한 색의 동백꽃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곳이 있다. 오늘 소개할 경남 사천 노산공원이 바로 내륙의 숨어있는 동백꽃 맛집이다.

 

그리고!

동백꽃과 함께 둘러볼 수 있는 멋진 드라이브 코스! 오늘은 사천의 무지개 해안도로도 함께 소개할 생각이다.

 

 

 

 

  제주? 아니 사천! 노산공원 동백꽃과 무지개 해안도로

 

 

다녀온 날 : 2021년 12월 5일

 

 

 

 

 

반응형

 

 

 

겨울 여행지 추천

동백꽃 여행

 

경남 사천시 노산공원에 도착. 우리가 도착했을 때는 사람도 전혀 없었다. 이렇게 동백꽃 예쁘게 피어있는 공원인데 사람이 하나도 없다니! 그저 신기할 따름이다. 우리가 30분 정도 걸었을 때 여기저기에서 찾아온 5-6명 정도의 사람들을 볼 수 있었다.

 

 

 

 

분홍색 동백꽃!

사천 노산공원에서는 붉은색 동백꽃뿐 아니라 이렇게 고운 분홍색 동백꽃도 만날 수 있다.

 

 

 

 

붉은색 동백꽃과 분홍색 동백꽃이 함께 모여서 동백꽃 터널을 만들고 있는 곳. 아마도 사천 노산공원에서는 여기가 가장 예쁜 동백꽃 맛집이 아닐까 생각한다. 물론 다른 곳들도 모두 너무 예뻤다.

 

 

 

 

낙엽 가득 깔려있는 공원이 우리 방방이도 완전 마음에 드는 모양이다. 잠시라도 안아서 올리면 금세 표정이 어두워지고, 이렇게 바닥에 내려주면 언제 그랬냐는듯 금새 또 표정이 밝아진다.

 

 

 

 

바다를 배경으로, 붉은 동백꽃을 배경으로 남겨보는 옆지기와 방방이의 인증 사진.^^

 

 

 

 

 

정말 오랜만에 원 없이 카메라 셔터질을 즐기는 날이다. 1시간 조금 넘게 있었나? 카메라 2대를 가지고 움직였는데 나중에 집에 돌아와서 확인해보니 거의 800장 가까운 사진을 찍었다. 그중에서 조금 예쁘게 나온 사진들을 추려봤는데 그 사진들의 수만 해도 150장을 훌쩍 넘었다. 사진 정리하고 보정하는데 오랜만에 꽤 오랜 시간을 보냈다.

 

 

 

 

그만큼 예뻤던 사천 노산공원의 동백꽃. 이렇게 예쁜 곳이 사천에 있다는 것을 왜 몰랐을까?

 

 

 

 

일단 오늘은 여기까지만 맛보기로 소개!

나머지 사진들은 따로 정리를 해서 예쁘게 다른 글로 꾸려볼 생각이다. 일단 먼저 정리가 되는대로! 분홍색 동백꽃은 너무 빨리 시들어 꽃이 떨어질까 싶어 먼저 소개를 하고 싶었다. 내가 본 이 예쁜 동백꽃의 모습을 더 많은 사람들이 함께 즐길 수 있었으면 좋겠다.

 

언제? 

지금 바로 달리세요.^^

 

 

 

그다음으로 소개할 곳은 사천 무지개 해안도로이다. 무지개 해안도로라는 이름을 들으면 당연히 제일 먼저 떠오르는 곳은 제주도일 것이다. 하지만 경남 사천에도 제주도의 그것 못지않게 아름다운 무지개 해안도로가 하나 있다. 멀리 제주까지 떠나지는 못하지만 집에서 차로 1시간만 달려가면 나름 멋진 모습의 무지개 해안도로 드라이브를 즐길 수 있다. 

 

겨울 제주로 여행을 떠날 때 가장 만나고 싶은 두 가지가 있다. 그중 하나가 동백꽃이고, 그 두 번째가 멋지게 펼쳐진 제주의 바다와 함께 즐기는 해안도로 드라이브다. 지금은 제주까지는 갈 수가 없는 상황, 그래서 집 가까운 경남 사천에서 맘껏 그 동백꽃과 해안도로를 즐기고 돌아왔다.

 

 

 

 

하늘 멋진 날 만난 사천 무지개 해안도로. 이렇게 도로 옆에 무지개 색 안전석이 엄청나게 길게 이어진다. 그리고 호수처럼 잔잔한 남해의 바다, 그리고 갯벌을 만날 수 있는 것도 사천 무지개 해안도로만의 큰 매력.

 

 

 

 

바람을 타고 실려오는 바다내음이 참 좋다.

 

 

 

 

 

너무 춥지 ㅇ낳아서 더 좋았던 시간.

 

 

 

 

경남 사천으로 여행을 가면 여기 이 무지개 해안도로는 꼭 들르는 편이다.

 

 

 

 

조용하고, 평화롭고

참 예쁜 곳이다.

 

가만히 길가에 서서 바라보는 그 풍경도 참 좋다.

 

 

 

 

여기는 지날 때마다 괌이나 사이판 생각이 나는 곳이다. 하얀색 건물로 쉼터를 만들어 놓았는데 괌에서 본 그 쉼터들의 모습을 참 많이 닮아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여름에는 저기에서 먹을거리를 준비해 와 잠시의 피크닉을 즐기는 사람들도 참 많다.

 

 

 

 

 

  경남 사천 노산공원 동백꽃, 무지개 해안도로

 

 

12월 여행지 추천, 겨울 여행지 추천, 동백꽃 여행

참 예쁜 곳이다. 물론 제주에는 동백이 지천으로 피어있는 예쁜 장소들이 정말 많이 있다. 하지만 직접 그 제주까지 갈 수 없다는 여기 조금 더 가까운 내륙에서 즐기는 동백꽃, 그리고 무지개 해안도로 드라이브도 충분히 매력적이라는 생각이 든다. 일단 차로 편하게 갈 수 있는 곳이라는 것이 가장 큰 장점! 그리고 비용도 기름값을 제외하고는 전혀 들지 않는다. 

 

지금 사천 노산공원에는 동백꽃 잔치가 열리고 있다. 지금 이 예쁜 모습을 더 많은 사람들이 함께 나눌 수 있었으면 좋겠다. 혹시라도 가까이 살고 있는 분들은 꼭 가보시길. 사진을 취미로 하는 사람들이라면 당연히 나처럼 800장 넘는 어마어마한 양의 사진들을 찍을 수밖에 없을 것이다. 

 

그만큼 예쁜 곳이다. 겨울 동백꽃과 함께 즐긴 행복한 시간 덕분에 이번 한 주도 힘차게 시작할 수 있을 것 같다.

 

 

 

 

창원 가로수길 메타세콰이어길, 가을 향기 물씬

방쌤의 여행이야기 가을 여행지 추천, 창원 메타세콰이어길 창원 가볼 만한 곳, 창원 가을 여행지 추천 가을이 점점 깊어가고 있다. 거리 어디를 걸어도 가을의 색이 주위에 가득하다. 참 예쁜

0572.tistory.com

 

경남수목원 메타세콰이어길, 늦가을 걷고 싶은 길

방쌤의 여행이야기 진주 경남수목원 메타세콰이어길 가을 여행지 추천, 11월 여행지 추천 색이 참 예쁜 계절 가을이다. 그리고 괜히 어디론가 떠나서 그 예쁜 계절 속을 걸어보고 싶다는 생각이

0572.tistory.com

 

봄의 벚꽃 길이 가을 단풍으로 물든다. 진해 내수면환경생태공원 단풍

방쌤의 여행이야기 진해 내수면환경생태공원 단풍 가을 여행지 추천, 12월 여행지 추천 아마도 여기가 아닐까? 내가 아는 곳들 중 가을 단풍이 가장 늦게 물드는 곳이다. 12월이 시작된 지금도 초

0572.tistory.com

 

 

재미있게 보셨다면 구독 & 공감 꾹~^^



728x90
반응형